미세먼지에 힘들어 말고 공기정화식물 키워요
미세먼지에 힘들어 말고 공기정화식물 키워요
  • 문현진 기자
  • moon_pt@naver.com
  • 승인 2019.03.25 14: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벵갈고무나무, 스킨답서스, 황야자, 스파티필름 등 실내 공기정화 효과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 이하 농식품부)는 봄철을 맞아 실내 공기정화에 효과가 좋은 식물들을 소개했다.

타원형 잎이 특징인 ‘벵갈고무나무’는 음이온 발생량이 가장 높은 식물이다. ‘스킨답서스’는 일산화탄소 제거 능력이 가장 우수한 식물 중 하나이며 초미세먼지 제거 효과가 크다. 

‘황야자(아레카야자)’는 아토피를 유발하는 포름알데히드 제거 능력이 가장 우수하다. 잎 모양의 하얀색 꽃이 청량감을 주는 ‘스파티필름’은 벤젠, 포름알데히드 등 다양한 공기 오염물질 제거 능력이 탁월하다. 

농림축산식품부는 봄철을 맞아 벵갈고무나무, 스킨답서스, 황야자, 스파티필름 등 실내 공기정화에 효과가 좋은 식물들을 소개했다. [사진=농림축산식품부]
농림축산식품부는 봄철을 맞아 벵갈고무나무, 스킨답서스, 황야자, 스파티필름 등 실내 공기정화에 효과가 좋은 식물들을 소개했다. [사진=농림축산식품부]

책상 위에 올려놓고 키운다 해서 이름 붙여진 ‘테이블야자’는 공기 중 수분방출 능력이 탁월하고 독소가 없어 애완동물과 함께 키우기에도 좋다. ‘아이비’는 초미세먼지 제거 효과와 함께 상대습도 증가량이 많아 아이들의 공부방에 놓아두기에 좋은 식물이다. 

한편, 미세먼지 사회적으로 큰 문제로 주목받으면서 공기정화 식물 판매량도 증가추세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이하 aT) 화훼공판장에 따르면 위의주요 공기정화 식물들은 올해 1월부터 3월 기준으로 전년 동기 대비 23%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양재 공판장에서 거래되고 있는 벵갈고무나무는 267%, 스킨답서스는 240%, 황야자는 100%, 스파티필럼은 8%, 아이비는 5% 각각 증가하였다.

특히, 농식품부는 ‘스파티필럼’과 ‘테이블야자’를 '계절별 이달의 꽃'으로 선정하였다. 농식품부는 꽃 생활문화 확산을 위해 aT와 함께 올해 초 선정한 꽃과 식물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고, 소비자 대상 판매 촉진 행사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봄을 맞아 미세먼지와 스트레스에 지친 가족과 나를 위해 심신에 안정을 주고 천연 공기청정기 역할을 하는 식물들을 즐기길 바란다”고 말했다.

1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