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년 궁성 월성을 담다’ 사진전 열려
‘천년 궁성 월성을 담다’ 사진전 열려
  • 강나리 기자
  • heonjukk@naver.com
  • 승인 2018.08.10 17: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월 14일~9월 16일, 경주예술의 전당 알천미술관 갤러리 별에서 개최

문화재청 국립경주문화재연구소는 오는 14일부터 9월 16일까지 경주예술의전당 알천미술관 갤러리 별에서 ‘2018 천년 궁성 월성을 담다’ 사진전을 개최한다.

오는 14일부터 경주예술의전당 알천미술관 갤러리별에서 제3회 월성 사진촬영대회 수상작 103점을 선보이는 '2018 천년궁성, 월성을 담다' 사진전이 열린다. [사진=문화재청]
오는 14일부터 경주예술의전당 알천미술관 갤러리별에서 제3회 월성 사진촬영대회 수상작 103점을 선보이는 '2018 천년궁성, 월성을 담다' 사진전이 열린다. [사진=문화재청]

지난 5월 열린 제3회 월성 사진촬영대회 수상작 103작품이 전시되는 이번 사진전에는 전문 사진작가는 물론 일반시민 누구나 참가하여 참신한 시각과 다양한 감성으로 바라본 월성의 이모저모가 담겼다.

월성에서 하루를 즐기는 가족, 연인, 친구들의 모습을 비롯해 경주개 동경이와 함께 찍은 사진, 월성의 옛 정취와 현재 풍취가 공존하는 사진 등 다양한 작품들이 선보일 예정이다.

제3회 월성사진촬영대회 지지털카메라 부문 수상작 '월성을 담다'(조해솔) [사진=문화재청]
제3회 월성사진촬영대회 지지털카메라 부문 수상작 '월성을 담다'(조해솔) [사진=문화재청]

전시기간 중 8월 18일에는 경주예술의전당에서 수상자 시상식이 열린다. 수상자에게는 수상작 사진 모음집인 ‘2018 천년 궁성, 월성을 담다’를 증정한다.

국립경주문화재연구소 측은 “어린이부터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월성 사진촬영대회를 통해 월성에 대한 지속적인 기록화 작업을 할 예정이다. 매년 수많은 사람들이 담아낸 월성의 다양한 모습은 훗날 다시 월성의 새로운 역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취지를 밝혔다.

전시회 일정은 8월 14일부터 9월 16일까지 매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며, 매주 월요일은 휴무이다.

2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