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서 광복절 기념 국학 스피치&어록낭독 대회 열려
울산서 광복절 기념 국학 스피치&어록낭독 대회 열려
  • 문종수 기자
  • doin811@naver.com
  • 승인 2019.08.15 18: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국학원 15일 울산박물관 강당서 개최, 국학원 회원과 울산시민 등 200여 명 참석

울산국학원(원장 신현도)은 15일 광복절을 맞이하여 '제74주년 광복절 기념행사 및 국학 스피치&어록낭독 대회'를 울산박물관 강당에서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민족의 혼이여 민족정신 광복으로 깨어나라!'라는 주제로 진행되었으며, 정갑윤ㆍ이채익ㆍ박맹우 국회의원을 비롯하여 국학원 회원과 울산시민 등 200여 명이 참석했다.

울산국학원 운영위원들이 윤봉길의사 연극을 선보이고 있다. [사진=울산국학원]
울산국학원 운영위원들이 윤봉길의사 연극을 선보이고 있다. [사진=울산국학원]

울산국학원 신현도 원장은 기념사에서 "우리는 불가능을 가능으로 바꾼 민족이다. 우리가 일본으로부터 진정으로 광복하는 길은, 민족정신광복임을 다시 한 번 강조하고자 한다. 자유를 쟁취하기 위해 용기 있게 항거한 애국선열들의 정신을 이어받아 물질 뿐만 아니라 정신으로 세계를 이끄는 대한민국을 만들자."고 말했다.

아울러 이날 행사에서는 울산국학원 신현도 원장, 노수관 부원장 등 12명의 국학유공자 표창이 있었다. 울산시 국회의원 6명이 수여한 국학유공자 표창은 삼일절, 광복절, 개천절 3대 국경일 행사를 통해 울산 시민들에게 우리나라의 역사의 바른 정신을 알리고 울산 역사에 대한 대시민 교육으로 애향심과 애국심 고취, 울산지역 소외계층 봉사활동, 청소년 대상 학교폭력 예방 교육 등의 사회 공헌을 인정받아 이루어졌다.

'제74주년 광복절 기념행사 및 국학 스피치&어록낭독 대회'를 마치고 다함께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울산국학원]
'제74주년 광복절 기념행사 및 국학 스피치&어록낭독 대회'를 마치고 다함께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울산국학원]

그 이에도 성명서 낭독, 광복절 노래와 독립군가 제창, 만세삼창, 국학스피치&어록낭독 대회, 국학원 운영위원들의 윤봉길의사 연극공연이 함께 진행됐다. 사단법인 국학원은 15일 전국 16개 광역시도에서 ‘제74주년 광복절 기념 민족의 혼이여, 민족정신 광복으로 깨어나라’ 행사를 개최했다.

2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