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에서 제74주년 광복절 기념행사 열려
대전에서 제74주년 광복절 기념행사 열려
  • 윤서영 기자
  • ym2402@hanmail.net
  • 승인 2019.08.16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국학원, 15일 우리들공원서 광복절 기념행사 개최

대전국학원(원장 이선화)은 지난 15일, 대전 우리들공원에서 ‘제74주년 광복절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민족의 혼이여, 민족정신 광복으로 깨어나라’라는 주제로 열린 이날 행사에는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 김연수 대전 중구의회 부의장 등 내외빈과 시민 350여 명이 참석했다.
 

대전국학원은 지난 15일, 대전 우리들공원에서 ‘민족의 혼이여, 민족정신 광복으로 깨어나라’라는 주제로 ‘제74주년 광복절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사진=대전국학원]
대전국학원은 지난 15일, 대전 우리들공원에서 ‘민족의 혼이여, 민족정신 광복으로 깨어나라’라는 주제로 ‘제74주년 광복절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사진=대전국학원]

이선화 대전국학원장은 “광복 74주년을 맞이 하면서 우리가 일본으로부터 진정으로 광복하는 것은 민족정신광복이다. '홍익인간 이화세계'의 중심철학을 되찾을 때 일본도 우리를 존중할 것이며. 일본의 과거사에 대한 인식도 변할 것이다. 존경받는 민족, 당당한 나라, 강한 국가가 되는 길은 중심철학을 바로 잡는데 있고 이를 위해서 정부 차원의 정책이 하루빨리 세워져야 한다. 국학원은 대한민국이 홍익인간 정신을 중심으로 세우는 그 날까지 민족정신광복운동을 전개할 것”이라고 기념사를 밝혔다.
 

지난 15일, 대전 우리들공원에서 열린 제74주년 광복절 기념행사에서 국학기공 축하공연이 진행되고 있다. [사진=대전국학원]
지난 15일, 대전 우리들공원에서 열린 제74주년 광복절 기념행사에서 국학기공 축하공연이 진행되고 있다. [사진=대전국학원]

한편, 기념식은 광복절 연극, 국학기공 공연, 성명서 낭독, 만세삼창, 독립운동가 배너 전시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진행되었다. 참가자들은 광복절의 역사를 바로 알고 선조들의 숭고한 정신을 본받아 진정한 광복을 이루자는 마음을 다졌다.
 

지난 15일, 대전 우리들공원에서 열린 제74주년 광복절 기념행사에 참가한 이들이 일제강점기 때 독립운동가들의 활약상이 적혀있는 배너를 보고 있다. [사진=대전국학원]
지난 15일, 대전 우리들공원에서 열린 제74주년 광복절 기념행사에 참가한 이들이 일제강점기 때 독립운동가들의 활약상이 적혀있는 배너를 보고 있다. [사진=대전국학원]

이날 행사에 참가한 이기철 군(17)은 “지금 우리가 살아가면서 당연하게 누리고 있는 것들이 선조들의 희생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는 것을 알게 되었다. 정말 의미 있는 시간이었고, 그분들의 숭고한 정신을 되새길 수 있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2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