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다운 국립공원을 한 장의 사진에 담았다
아름다운 국립공원을 한 장의 사진에 담았다
  • 김경아 기자
  • abzeus@nate.com
  • 승인 2018.11.12 1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공원관리공단, 제17회 국립공원 사진공모전 수상작 공개

환경부 산하 국립공원관리공단(이사장 권경업)은 제17회 국립공원 사진공모전에서 대상으로 김규완 씨의 ‘한여름의 꿈’을 선정했다. 이번 사진 공모전에는 자연공원의 경관, 생태, 역사문화 등 다양한 소재의 작품 4,610점이 접수되었으며, 이들 작품 중 총 80점이 수상작으로 선정되었다.

대상을 수상한 김규완 씨의 ‘한여름의 꿈’은 북한산의 노을을 독창적으로 표현하여 심사위원들로부터 호평을 받았다.

제17회 국립공원 사진전에서 대상을 수상한 김규완씨의 '한여름밤의 꿈' [사진=환경부]
제17회 국립공원 사진전에서 대상을 수상한 김규완씨의 북한산 '한여름밤의 꿈' [사진=환경부]

최우수상은 김주현 씨의 ‘소매물도의 밤은 낮보다 아름답다’와 이순섭 씨의 ‘물 속의 장군봉’이 선정되었다. 이들 작품은 한려해상 하늘의 별자리 및 등대의 푸른 빛을 밤의 환상으로 표현했고, 주왕산 산사 연꽃들의 웅장함을 드러냈다는 평가를 각각 받았다.

최우수상을 수상한 김주현씨의 '소매물도의 밤은 낮보다 아름답다' [사진=환경부]
최우수상을 수상한 김주현씨의 한려해상 '소매물도의 밤은 낮보다 아름답다' [사진=환경부]
최우수상을 수상한 이순섭씨의 '물 속의 장군봉' [사진=환경부]
최우수상을 수상한 이순섭씨의 주왕산 '물 속의 장군봉' [사진=환경부]

대상 수상자에게는 환경부 장관상과 함께 500만 원의 상금이 수여되며 최우수상, 우수상, 장려상, 입선작에는 국립공원관리공단 이사장상과 함께 각각 300만 원, 100만 원, 50만 원, 30만원의 상금이 주어진다.

수상된 작품은 국립공원관리공단 누리집(www.knps.or.kr)에서 볼 수 있으며 비상업적 용도의 개인 활용에 한해 사진을 내려 받을 수 있다.

국립공원관리공단은 지리산 등 전국 국립공원에서 내년부터 사진전시회를 개최할 예정이며 연말부터는 전국 서점과 온라인에서 ‘제17회 국립공원 사진공모전 수상작품집’을 2만 5천 원에 판매한다.

우수상 수상작인 정재환씨의 내장산 '쌍계루의 겨울' [사진=환경부]
우수상 수상작인 정재환씨의 내장산 '쌍계루의 겨울' [사진=환경부]
장려상을 수상한 황성봉씨의 태백산 '꽃과 신록' [사진=환경부]
장려상을 수상한 황성봉씨의 태백산 '꽃과 신록' [사진=환경부]
장려상을 수상한 박성민씨의 '북한산을 바라보다' [사진=환경부]
장려상을 수상한 박성민씨의 '북한산을 바라보다' [사진=환경부]

권경업 국립공원관리공단 이사장은 “올해로 17번째를 맞은 국립공원 사진공모전은 우리나라 자연환경 분야의 대표적인 사진공모전이다. 앞으로도 우리나라 국립공원의 아름다움을 널리 알릴 수 있도록 더욱 발전시켜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0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