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코다' 아카데미 작품상 ㆍ남우조연상ㆍ각색상 수상… 농인 배우 트로이 코처 남우조연상 받아
영화 '코다' 아카데미 작품상 ㆍ남우조연상ㆍ각색상 수상… 농인 배우 트로이 코처 남우조연상 받아
  • 정유철 기자
  • npns@naver.com
  • 승인 2022-03-28 1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화 〈코다〉가 제94회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최고상인 작품상부터 남우조연상, 각색상까지 후보로 지명된 모든 부문에서 트로피를 휩쓸며 세계 영화계에 파란을 일으켰다.

올해 제94회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Academy Awards)은 한국 기준 3월 28일(월) 오전 9시, LA 할리우드 돌비 극장에서 개최되었다. '오스카상'으로도 불리는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은 미국 영화예술과학아카데미(AMPAS)가 주관하는 미국 최대의 영화상이다. 

이날 영화 〈코다〉는 최고상인 작품상부터 남우조연상, 각색상까지 후보로 지명된 모든 부문에서 수상했다. 〈코다〉는 소리를 들을 수 없는 가족을 세상과 연결하는 코다 '루비'가 어느 여름날, 우연히 노래와 사랑에 빠지면서 꿈을 향해 달리는 감동 가득한 뮤직 드라마. 〈코다〉 원제 CODA, Children Of Deaf Adults는 농인 부모로부터 태어난 아이를 의미한다.
청인 코다는 어렸을 때부터 수어와 음성 언어, 두 가지를 구사하며 농인 커뮤니티의 가족과 청인 세상을 연결하는 다리 역할을 한다.

올해 오스카 시상자로 참석한 '미나리'의 배우 윤여정과 올해 남우조연상을 수상한 '코다'의 배우 트로이 코처. [사진=판씨네마 제공]
올해 오스카 시상자로 참석한 '미나리'의 배우 윤여정과 올해 남우조연상을 수상한 '코다'의 배우 트로이 코처. [사진=판씨네마 제공]

 시상자로 나선 배우 윤여정에게 남우조연상 트로피를 받으며 한국 시청자들에게도 각인된 배우 트로이 코처는 미국 아카데미와 영국 아카데미의 연기상을 동시에 석권한 역사상 최초의 농인 배우이자 미국 아카데미 연기상을 수상한 두 번째 농인 배우로 등극했다. 앞서 1987년 농인 배우 최초로 오스카 여우주연상을 수상한 배우가 바로 〈코다〉에서 부부로 함께 연기한 배우 말리 매트린이라는 놀라운 사연이 전해지며 전 세계 영화 팬들의 마음을 더욱 훈훈하게 만들었다. 

작년 영화 〈미나리〉로 오스카 여우조연상을 수상한 배우 윤여정은 올해 남우조연상 수상자인 배우 트로이 코처에게 수어로 인사를 전하며 트로피를 건넸다. 그리고 배우 윤여정은 수어를 하기 위해서는 두 손이 자유로워야 하는 배우 트로이 코처가 소감을 말하는 동안 옆에서 트로피를 들어주는 배려를 보여줘 시상식장 분위기를 따뜻하게 만들었다.

배우 트로이 코처는 수상 소감을 통해 "이 여정을 하게 된 것을 믿을 수 없습니다. 오늘 이 자리에 있게 되어 기쁩니다. 아카데미 회원들에게 감사드립니다. 예술 영화계를 넘어 전 세계적으로 상영하게 되었고 심지어 백악관에까지 닿았다는 게 믿기지 않습니다. 〈코다〉 출연자들이 백악관에 초대되어 바이든 대통령 내외를 만났죠. 제가 대통령에게 수어로 할 수 있는 나쁜 말을 가르쳐 드리려고 했는데 말리 매틀린이 예의 바르게 행동하라고 다그쳤습니다. 말리 걱정 말아요, 오늘 수상 소감 중에서는 욕을 하지 않을 테니"라며 미국의 조 바이든 대통령과의 일화를 재치있는 유머를 통해 소개하며 참석자들의 웃음을 이끌어냈다.

오스카 작품상, 각색상의 수상 소감을 위해 수어 통역사와 함께 무대에 오른 감독 션 헤이더(사진 오른쪽) [사진=판씨네마 제공]
오스카 작품상, 각색상의 수상 소감을 위해 수어 통역사와 함께 무대에 오른 감독 션 헤이더(사진 오른쪽) [사진=판씨네마 제공]

 또한 "저는 훌륭한 농인 연극계에 감사를 전하고 싶습니다. 제가 배우로서 연기력을 갈고닦을 수 있도록 받아주었고 기회를 주었습니다. 그리고 션 헤이더 감독님, 당신은 최고의 커뮤니케이터입니다. 그 이유는 당신이 농인 세계와 청인 세계를 한데 모았고 우리의 다리가 되어주었습니다. 당신의 이름은 그곳에 영원히 새겨져 있을 것이고, 그 다리는 모든 배우와 제작진들의 도움으로 만들어졌습니다"라며 자신이 배우로서 활동할 기회를 선물해준 농인 연극계는 물론, 농인과 청인 배우들을 훌륭한 작품으로 이어준 〈코다〉의 감독 션 헤이더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마지막으로 "오늘 수상은 농인 커뮤니티와 코다 커뮤니티와 장애인 커뮤니티를 위한 것입니다. 지금은 우리를 위한 순간입니다. 어머니, 아버지, 동생은 지금 이 자리에 없지만, 저를 보세요! 저는 해냈습니다. 사랑합니다"라며 전 세계 농인, 코다, 장애인 커뮤니티를 향한 따뜻한 응원도 잊지 않았다.

이어 오스카 각색상 트로피를 들어올린 〈코다〉의 감독 션 헤이더 역시 "이 여정을 시작할 수 있게 해준 선댄스에게 감사드립니다. 이 영화를 쓰고 연출한 것은 아티스트이자 한 사람으로서 제 삶을 바꾼 진정한 계기가 되었습니다. 그리고 도움을 주신 많은 분과 농인 커뮤니티, 코다 커뮤니티에게 감사드립니다. 여러분들은 저의 스승이 되어주셨습니다. 모든 제작진에게 감사드립니다"라며 소감을 전해 깊은 인상을 남겼다.

〈코다〉가 작품상 수상에 호명되는 순간 시상식장에 있는 모든 영화인이 일어나 수어로 축하해주는 가슴 뭉클한 장면이 이어졌다. 〈코다〉의 프로듀서 필립 로셀렛은 수어 통역사와 함께 무대에 올라 소상 소감으로 "〈코다〉가 오늘밤 역사를 만들 수 있게 해주신 아카데미에게 감사드립니다. 함께 후보에 오른 분들에게도 축하를 보냅니다. 션 헤이더 감독님, 우리는 촬영 첫날부터 쉽지 않았습니다. 모든 배우와 제작진이 새벽 4시에 바다 위 보트에서 낚시를 해야 했습니다. 거대한 태풍이 우릴 덮칠지도 모르는 상황에서요. 그건 우리가 겪은 고난들의 시작에 불과했지만 당신은 배를 결국 바다에 띄웠죠. 하지만 당신은 프로듀서가 꿈꿀 수 있는 최고의 캡틴이었습니다"라며 어려운 촬영 여건에서도 배우와 제작진의 훌륭한 리더로서 활약한 감독 션 헤이더를 향해 눈부신 찬사를 전했다.

제94회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작품상, 남우조연상, 각색상을 수상한 뮤직 드라마 〈코다〉는 국내 극장은 물론 IPTV, 네이버 시리즈 온, TVING, 구글 플레이, 카카오페이지, 씨네폭스 등 다양한 플랫폼을 통해 만날 수 있다.

0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