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타지 소설 ‘달러구트 꿈 백화점2’ 예약 판매 3일만에 베스트셀러 1위
판타지 소설 ‘달러구트 꿈 백화점2’ 예약 판매 3일만에 베스트셀러 1위
  • 정유철 기자
  • npns@naver.com
  • 승인 2021.07.23 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터넷 서점 알라딘(www.aladin.co.kr)은 이미예 장편소설 <달러구트 꿈 백화점 2>가 7월 19일 예약 판매를 개시해 3일만에 알라딘 주간 베스트셀러 1위에 올랐다고 전했다.

<달러구트 꿈 백화점>은 이미예 작가의 판타지 소설이다. 꿈을 사고 파는 사람들의 이야기라는 동화 같은 설정으로 지난 상반기 전 서점가 베스트셀러 1위에 올랐다. 종이책+전자책 합산 누적 독자 100만 명을 기록했다.

<달러구트 꿈 백화점 2>는 2020년 7월 1권 출간 후 1년 만에 출간되었다. 구매 연령층은 20대부터 40대까지 고르게 분포된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종이책 판매 50만 부 기념 드림 에디션이 출간된 <달러구트 꿈 백화점> 1권 역시 판매량이 동반 상승해 베스트셀러 12위에 올랐다.

정유정의 <완전한 행복>, 최은영의 <밝은 밤>이 알라딘 베스트셀러 3, 4위를 차지해, 상위 베스트 5위 안에 한국 소설 3권이 동시에 올랐다. 특히 정유정 작가의 <완전한 행복>은 출간 이후로도 꾸준한 판매를 이어가 현재 9주째 베스트셀러 5위권 내 자리를 지키고 있다.

액션 만화 <체인소맨 7>은 출간과 동시에 주간 베스트 8위에 올라 다크히어로가 됐다. '선행성 기억 상실증'이라는 소재를 다룬 일본 작가 이치조 미사키의 청춘 로맨스 소설 <오늘 밤, 세계에서 이 사랑이 사라진다 해도>가 베스트셀러 15위로 신규 진입했다.

한편, 여름 방학을 맞아 한국사능력검정시험 관련 도서의 판매량이 증가하는 추세다. 이투스북이 출간한 '큰별쌤 최태성의 별★별한국사 한국사능력검정시험 시리즈'는 3종이 베스트셀러 16위, 17위, 18위에 올랐다. 주 구매 고객은 20대로, 전체의 60% 이상을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자료=인터넷서점 알라딘]
[자료=인터넷서점 알라딘]

 

0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