형편 어려운 학생들의 과학에 대한 꿈과 재능을 키우다!
형편 어려운 학생들의 과학에 대한 꿈과 재능을 키우다!
  • 김민석 기자
  • arisoo9909@naver.com
  • 승인 2019.07.23 18: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년 과학진로캠프 대전 KT인재개발원서 열려

교육부는 지난 20~21일, 한국과학창의재단과 한양대학교와 함께 대전 KT인재개발원에서 ‘2019년 꿈자람 재능키움 사다리프로젝트 과학진로캠프’를 개최했다.

과학에 흥미와 재능을 가진 학생들이 지리적, 문화적, 경제적 여건 등을 극복하고 과학적 재능과 꿈을 이어주기 위해 지난 2016년부터 시행되어 온 이번 캠프에는 300여 명의 학생들이 참가했다. 학생들은 이날 캠프에서는 학생창업가, 연구원, 이공계 대학생 등과 소통하며 자신의 관심 분야를 찾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구체적이고 생생하게 진로를 탐색할 수 있는 다양한 체험을 했다.
 

교육부와 한국과학창의재단, 한양대학교는 지난 20~21일, 대전 KT인재개발원에서 '2019년 꿈자람 재능키움 사다리프로젝트 과학진로캠프'를 개최했다. [사진=교육부]
교육부와 한국과학창의재단, 한양대학교는 지난 20~21일, 대전 KT인재개발원에서 '2019년 꿈자람 재능키움 사다리프로젝트 과학진로캠프'를 개최했다. [사진=교육부]

‘과학 진로 토크 콘서트’에서는 4차 산업혁명의 핵심 분야인 로봇개발, 하이브리드 자동차, 반도체 개발, 컴퓨터비전 등 분야에 종사하는 연구원들과 질의응답을 통해 미래 첨단기술의 원리를 쉽고 재미있게 배워보았다. 이어 진행된 ‘도전! 과학 진로 퀴즈’ 시간에는 대학생 멘토들과 함께 과학상식, 이공계 진로 정보, 과학 퀴즈 등을 함께 풀어가는 과정에서 과학 관련 진로정보를 보고 듣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학생들은 해커톤 프로젝트 활동에서 모둠을 이루어 과학관련 과제에 대해 자유롭게 의견을 나누고, 함께 해결방안을 찾는 과정에서 협동의 가치를 되새겼다. 이 밖에도 지난 2016년, ‘대한민국 인재상’을 수상한 박지혁 (주)와들 대표이사를 비롯한 여러 이공계 선배들의 강연을 통해 그들의 경험담을 들어보았다.

한편, 이날 행사에 참가한 이들은 지도교사 1명과 학생 3명 내외로 뭉친 사제동행팀으로 이번 사다리프로젝트에 참가해 과학전문가로부터 멘토링을 제공받으며 각 팀별로 다양한 활동을 수행할 예정이다. 이후 오는 10월에 열리는 과학진로잔치에서 그간의 활동을 발표하고 서로의 지식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진다.

0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