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 효명세자의 인생을 보다
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 효명세자의 인생을 보다
  • 김민석 기자
  • arisoo9909@naver.com
  • 승인 2019.07.17 1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고궁박물관, 효명세자 특별전 운영…텀블러 증정 이벤트도 진행

국립고궁박물관은 지난 달 28일부터 오는 9월 22일까지 효명세자의 삶과 업적, 문예적 재능 등을 주제로 한 ‘문예군주를 꿈꾼 왕세자, 효명’ 특별전을 전시하고 있다. 오는 21일에는 특별전을 관람하고, 특별전 기념 텀블러도 받을 수 있는 ‘효명이 걸은 길, 1809-1803’ 행사를 개최한다.

이번 특별전의 주인공인 효명세자는 지난 2016년에 방영된 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에서 배우 박보검이 연기하며 널리 알려진 인물이다. 문예에 탁월한 재능을 보였던 효명세자는 22세의 짧은 삶을 살았으나 아버지 순조를 대신해 정사를 돌본 3년간의 대리청정 기간 동안 궁중연향과 궁중정재(宮中呈才), 궁궐 영건(營建), 궁궐도 제작 등 다양한 분야에서 업적을 남겼다.
 

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에서 박보검이 연기한 효명세자 이영. [사진=KBS]
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에서 박보검이 연기한 효명세자 이영. [사진=KBS]

이번 전시에서는 효명세자가 남긴 업적과 이러한 성과를 남길 수 있었던 배경인 그의 성장 과정과 교육, 문예적 재능 등이 소개되고 있다. 오는 21일에 열리는 행사는 국립고궁박물관에서 특별전을 관람하는 이들을 위해 더욱 재미있고 생생하게 체험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기획했다. 행사는 현장 관람객 200명, 국립고궁박물관 공식 인스타그램(https://www.instagram.com/gogungmuseum) 구독자 50명을 대상으로 박물관 현장과 온라인(SNS)으로 나누어 진행된다.

현장에서 참여하고자 하는 이들은 21일 낮 12시에 국립고궁박물관을 방문해 2층 로비에서 행사 참여방법이 담겨있는 홍보물을 받는다. 이후 안내된 내용을 따라 특별전을 관람하고 간단한 문제를 풀어 직원에게 답안을 제출하면 된다. 정답자 중 선착순 200명에게는 효명세자가 지은 시 ‘의두합 십경’의 한 구절이 담긴 텀블러를 증정한다. 온라인 행사는 오는 21일 낮 12시에 국립고궁박물관 인스타그램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며, 과제를 수행한 50명에게 텀블러를 증정한다. 한편, 박물관 입장료와 행사 참가는 모두 무료이다.
 

국립고궁박물관은 오는 21일, ‘문예군주를 꿈꾼 왕세자, 효명’ 특별전도 관람하고, 특별전 기념 텀블러도 받을 수 있는 ‘효명이 걸은 길, 1809-1803’ 행사를 개최한다. [사진=문화재청]
국립고궁박물관은 오는 21일, ‘문예군주를 꿈꾼 왕세자, 효명’ 특별전도 관람하고, 특별전 기념 텀블러도 받을 수 있는 ‘효명이 걸은 길, 1809-1803’ 행사를 개최한다. [사진=문화재청]

국립고궁박물관 관계자는 “이번 행사가 문예군주를 꿈꾼 왕세자 효명의 발자취를 따라 걸으며 특별전을 더욱 의미 있게 감상할 수 있는 시간이 되기를 기대한다. 앞으로도 전시 내용이나 소장품과 관련된 재미있는 행사들을 기획하여 더 많은 국민이 박물관을 즐거운 문화공간으로 느낄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0
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