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외동포재단, 영주귀국 사할린 동포 위문
재외동포재단, 영주귀국 사할린 동포 위문
  • 정유철 기자
  • npns@naver.com
  • 승인 2018.12.14 0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남동사할린센터·안산 고향마을 방문해 위문품 전달

재외동포재단(이사장 한우성)이 연말을 맞아 전국 29개소에 거주하는 약 2,800명의 영주귀국 사할린 동포에 위문품을 전달했다.

한우성 이사장과 재단 임직원은 12월 12일(수) 오후 인천 남동사할린센터, 안산 고향마을 등을 방문해 영주귀국 사할린 동포들을 위한 생필품, 이불 등 위문품을 직접 전달했다. 또, 동포들과 함께 고향마을 시설을 둘러보고 안정적인 정착에 필요한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한우성 이사장은 “이번 방문과 위문품 전달이 영주귀국 동포들에게 조금이나마 위안과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 이사장은 “재외동포재단은 안정적인 정착 지원뿐만 아니라 사할린 강제징용 피해자들과 관련된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정부 차원의 실효적인 법안이 마련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재외동포재단은 1998년부터 매년 국내에 거주하는 영주귀국 사할린 동포들에게 쌀과 생필품, 의료기기 등의 위문품을 전달하는 등 지속적인 지원을 이어오고 있다.

2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