폐기물의 '새활용' 함께 체험해보시겠습니까?
폐기물의 '새활용' 함께 체험해보시겠습니까?
  • 김경아 기자
  • abzeus@nate.com
  • 승인 2018.08.31 13: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새활용플라자, 9월1일~30일 '서울새활용페스티벌' 개최

국내 최대 새활용 복합 문화 공간인 서울새활용플라자가 개관 1주년을 맞아 9월 한 달간 ‘서울새활용페스티벌’을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서울특별시가 주최하고 서울디자인재단이 주관하는 것으로 새활용 문화를 시민들이 체험하고 생활 속에서 실천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한 시민 축제이다.

새활용이란, 폐기물의 디자인이나 활용방법을 바꿔 새로운 제품으로 재탄생시키는 것이다. 서울새활용플라자는 새활용에 대한 모든것을 보고, 배우고, 경험할 수 있는 세계 최대 규모의 새활용 복합 문화 공간이다. 새활용 문화를 이끌어 나가고 새활용 제품 판매를 개척하기 위해 2017년 9월 서울 성동구에 문을 열었다. 새활용 공방과 전시실, 재사용작업장 등이 입점되어 있다.

폐기물의 새활용에 대한 모든 것을 보고, 배우고, 경험할 수 있는 서울새활용플라자가 9월 한 달간 ‘서울새활용페스티벌’을 개최한다. [사진=서울새활용플라자 홈페이지]
폐기물의 새활용에 대한 모든 것을 보고, 배우고, 경험할 수 있는 서울새활용플라자가 9월 한 달간 ‘서울새활용페스티벌’을 개최한다. [사진=서울새활용플라자 홈페이지]

행사장인 서울새활용플라자에서는 전시 상품을 수리해 저렴하게 판매하는 AJ 전시몰의 ‘전시박스’ 이벤트 등 9월 1일 본격적으로 행사가 시작된다. 행사 기간 동안, 하루 4차례 새활용 탐방, 체험 교육프로그램이 진행되고, 5일부터 새활용 전시회(쓰레기 새로고침: 어디서, 무엇이 되어 다시 만나리展)를 상시 감상할 수 있다.

주요 행사로는 ‘자원순환 도시, 플라스틱 없는 서울’을 주제로 열리는 개관기념 새활용 포럼(5일), 폐자동차를 소재별로 부품을 해체해 분류하는 과정을 보여주는 ‘자동차 해체쇼’(8일), 서울새활용국제컨퍼런스(18일), 새활용 소재로 만든 전통놀이기구로 즐기는 ‘새활용 전통놀이터’(추석연휴기간 운영)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준비되어 있다.
 
또한, 새활용의 의미와 사례를 체험하고 배울 수 있는 ‘새활용탐방’과 ‘새활용체험교육’이 상시 운영되며(월요일 휴관), 매주 토요일에는 ‘새활용토요장터’가 개최되고, 어린이 새활용 디자이너를 양성하는 ‘상상놀이토’(매주 토요일) 프로그램, 어린이새활용장터, 우산수리소 등 입을거리와 먹을거리, 즐길거리 등 시민들이 새활용의 의미를 되새기며 재미있게 참여할 수 있는 다채로운 행사가 펼쳐진다. 

매주 토요일, 1회용품 없는 새활용 토요장터가 개최된다. [사진=서울새활용플라자 홈페이지]
9월 한 달 간 매주 토요일, 1회용품 없는 새활용 토요장터가 개최된다. [사진=서울새활용플라자 홈페이지]

서울새활용플라자는 폐기물을 소재로 한 제품 제작과 서비스 개발, 소재연구, 체험교육, 시민 참여행사 운영 등 새활용 문화 확산과 새활용 산업 육성을 위한 다양한 분야의 사업을 지속하고 있으며 국내 새활용 분야를 선도하고 있다. 지난 5월부터 새활용플라자 전 공간에서 ‘1회용품 사용 안하기’를 서울시 전체 공공건물 최초로 시행하는 등 시민들에게 새활용의 의미와 쓰레기 절약의 필요성을 알리고 생활속에서 실천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적극 추진 중이다.

‘서울새활용페스티벌’ 행사 및 프로그램별 자세한 내용은 서울새활용 플라자 홈페이지(www.seoulup.or.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1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