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클라이밍대회 송윤찬 세 종목 1위, 김채영 두 종목 1위로 두각
스포츠클라이밍대회 송윤찬 세 종목 1위, 김채영 두 종목 1위로 두각
  • 정유철 기자
  • npns@naver.com
  • 승인 2022-08-01 15: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3회 고미영컵 전국 청소년 스포츠클라이밍대회 성료
대한산악연맹이 7월 30일(토)과 31일(일) 양일 간 경북 문경 국제스포츠클라이밍 경기장에서 개최한 청소년 국가대표 선발전 겸 '제13회 고미영컵 전국 스포츠클라이밍 대회'가 많은 청소년 유망주의 참여 속에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사진 대한산악연맹]
대한산악연맹이 7월 30일(토)과 31일(일) 양일 간 경북 문경 국제스포츠클라이밍 경기장에서 개최한 청소년 국가대표 선발전 겸 '제13회 고미영컵 전국 스포츠클라이밍 대회'가 많은 청소년 유망주의 참여 속에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사진 대한산악연맹]

 

제13회 고미영컵 전국 청소년 스포츠클라이밍 대회(2022년도 스포츠클라이밍 청소년 국가대표 선발전)에서 남자 유스B 부문에선 송윤찬(경기, 도래울중학교) 선수가 리드·볼더링·스피드 세 종목에서 1위를 차지했고, 여자유스B 부문에선 김채영(경기, 금파중학교) 선수가 리드·볼더링 두 종목에서 1위를 차지했다.

대한산악연맹이 7월 30일(토)과 31일(일) 양일 간 경북 문경 국제스포츠클라이밍 경기장에서 개최한 청소년 국가대표 선발전 겸 '제13회 고미영컵 전국 스포츠클라이밍 대회'가 많은 청소년 유망주의 참여 속에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청소년 국가대표 선발전 겸 '제13회 고미영컵 전국 스포츠클라이밍 대회' 경기 장면. [사진 대한산악연맹]
청소년 국가대표 선발전 겸 '제13회 고미영컵 전국 스포츠클라이밍 대회' 경기 장면. [사진 대한산악연맹]

경기종목은 3개 종목(리드, 볼더링, 스피드)으로 첫 날인 7월 30일(토)에는 여자주니어, 유스 A·B·C 리드 경기와 스피드 경기 그리고 남자주니어, 유스 A·B·C 볼더링 및 스피드 경기가, 7월 31일(일)에는 각각 여자 볼더링 경기와 남자 리드 경기가 펼쳐졌다.

이번 대회에서 남자 유스B 부문에선 송윤찬(경기, 도래울중학교) 선수가 리드·볼더링·스피드 세종목에서 1위를 차지했고, 여자유스B 부문에선 김채영(경기, 금파중학교) 선수가 리드·볼더링 두종목에서 1위를 차지했다.

청소년 국가대표 선발전 겸 '제13회 고미영컵 전국 스포츠클라이밍 대회' 경기 장면. [사진 대한산악연맹]
청소년 국가대표 선발전 겸 '제13회 고미영컵 전국 스포츠클라이밍 대회' 경기 장면. [사진 대한산악연맹]

사단법인 대한산악연맹이 주최하고, 코오롱스포츠, 신한금융그룹, 클라임코리아가 공식 후원하고 문화체육관광부, 대한체육회, 국민체육진흥공단, 문경시, 문경시체육회, 문경시산악연맹이 후원했다. 부토라가 협찬한 이 대회에 청소년 스포츠클라이밍 유망주들이 대거 출전하여 열전을 벌였다.

한편, 고미영컵 전국 청소년 스포츠클라이밍대회는 2009년 낭가파르바트 등정 후 하산 도중 불의의 사고로 숨진 여성 산악인 故 고미영 씨의 도전정신을 기리기 위한 것으로 2010년부터 올해 13년째 지속되고 있으며, 스포츠클라이밍 꿈나무들의 육성대회로 자리매김해왔다.

 

 

 

0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