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년 만에 열린 ‘장애인무용전문교육 MADE 2022년 향상발표회 성료
3년 만에 열린 ‘장애인무용전문교육 MADE 2022년 향상발표회 성료
  • 정유철 기자
  • npns@naver.com
  • 승인 2022-07-26 1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문예술법인 (사)빛소리친구들(대표 최영묵)의 ‘장애인무용전문교육 MADE(이하 메이드) 2022년 향상발표회’가 7월 23일 서울 마포중앙도서관 마중홀에서 수강생과 학부모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대하게 열렸다.

이 자리에서 다소 상기된 최영묵 대표는 “2019년에 개최하고 코로나19로 중단되었던 향상발표회를 올해 3년만에 다시 개최하여 공연과 무대에 대한 갈증을 해소하고, MADE의 성과를 응축하여 선보이는 기회를 마련하고 싶었다”고 올해 행사의 취지와 소감을 밝혔다.

(사)빛소리친구들의 ‘장애인무용전문교육 MADE 2022년 향상발표회’가 7월 23일 서울 마포중앙도서관 마중홀에서 열렸다. [사진 (사)빛소리친구들]
(사)빛소리친구들의 ‘장애인무용전문교육 MADE 2022년 향상발표회’가 7월 23일 서울 마포중앙도서관 마중홀에서 열렸다. [사진 (사)빛소리친구들]

 아동·청소년반 8개 작품과 성인반 5개 작품으로 구성된 이번 발표회 무대는 지난해 7월 창단된 장애아동·청소년무용단 ‘샤이닝키즈’의 공연을 시작으로 한국무용, 현대무용, 창작무용, 발레 등 다양한 무용장르를 선보였다.

메이드 교육자문위원인 김삼진 한국예술종합학교 무용원장은 “MADE는 장애인무용전문교육을 한 단계씩 높여가며, 수준 높은 장애인무용교육을 위한 든든한 버팀목이 될 것”이라며 수강생과 학부모들에게 격려와 응원의 메시지를 보냈다.

(사)빛소리친구들(대표 최영묵)의 ‘장애인무용전문교육 MADE 2022년 향상발표회’에 참석자들이 행사 후 기념촬영을 했다. [사진 (사)빛소리친구들]
(사)빛소리친구들(대표 최영묵)의 ‘장애인무용전문교육 MADE 2022년 향상발표회’에 참석자들이 행사 후 기념촬영을 했다. [사진 (사)빛소리친구들]

메이드 향상발표회에 관련 자세한 내용은 (사)빛소리친구들 누리집과 페이스북, 인스타그램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빛소리친구들은 장애인무용전문교육(MADE), 대한민국장애인국제무용제(KIADA), 일자리학습(MAAV), 국제교류, 무용단 등 전문무용수를 꿈꾸는 장애인들을 위한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0
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