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소년들이 즐기고 미래를 여는 곳, 청소년 축제 연다
청소년들이 즐기고 미래를 여는 곳, 청소년 축제 연다
  • 김민석 기자
  • arisoo9909@naver.com
  • 승인 2018.05.17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성가족부, 오는 24일부터 3일간 2018 대한민국 청소년박람회 개최

5월 청소년의 달을 맞이해 청소년들의 축제가 열린다. 여성가족부는 오는 24일부터 26일까지 전북 군산새만금컨벤션센터에서 2018 대한민국 청소년박람회를 개최한다. 이번 박람회에는 청소년 정책 주장대회, 청소년 모의 선거 등 청소년 주도로 열리는 프로그램이 대폭 강화되었다.

‘현재를 즐기는 청소년, 미래를 여는 청소년’이라는 주제로 열리는 박람회는 청소년들이 미래 핵심기술을 직접 체험하고 장래 직업을 탐색하는 데 중점을 뒀다. 이번 박람회는 ‘미래존’, ‘진로존’, ‘행복존’, ‘창의존’, ‘안전존’  5개 주제관을 포함해 총 170여 개 부스가 운영된다.
 

2018 대한민국 청소년박람회가 오는 24일부터 26일까지 3일간 전북 군산새만금컨벤션센터에서 열린다. [사진=여성가족부]
2018 대한민국 청소년박람회가 오는 24일부터 26일까지 3일간 전북 군산새만금컨벤션센터에서 열린다. [사진=여성가족부]

청소년 정책 주장대회, 청소년 모의선거 등 그 외에도 청소년 도전 골든벨, 청소년 동아리경진대회, 청년 푸드트럭 등 다양한 행사가 진행된다. 또한 제임스 최 주한호주대사, 홍병희 서울대 화학과 교수, 스피드스케이팅 올림픽 메달리스트 이상화 선수, 강성태 ‘공부의 신’ 대표가 매일 진행되는 멘토 특강에 연사로 나선다.

또한, 그동안 청소년육성 및 보호를 위해 헌신해 온 유공자와 모범이 되는 청소년을 시상한다. 가출 및 성매매 피해와 청소년 보호‧자립을 위해 평생 헌신해 온 김선옥 ‘새날을 여는 청소년쉼터’ 대표와 지역사회 청소년활동 다양화에 기여해 온 홍현웅 ‘인천 연수구 청소년수련관’ 관장이 국민훈장을 받는다. 이외에도 대통령, 국무총리, 여성가족부 장관 표창 등이 수여된다.

정현백 여성가족부 장관은 “청소년들이 청소년 활동이나 정책을 만드는 데 주도적으로 참여하는 경험을 통해서 주체성을 지닌 민주시민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기회를 마련하는 데 노력하겠다.”며 “이번 박람회가 국내 청소년활동 활성화에 중요한 계기가 되리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2
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