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구리에서 양평까지, 장거리 트레일 워킹코스 개통
경기도 구리에서 양평까지, 장거리 트레일 워킹코스 개통
  • 김경아 기자
  • abzeus@nate.com
  • 승인 2021.01.04 15: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옛길의 새로운 역사문화탐방로 ‘평해길’ 조성 완료

경기도와 경기문화재단 경기옛길센터는 경기옛길 중 구리에서 양평을 잇는 '평해길'을 지난달 29일 개통했다.

'평해길'은 관동지방인 강원도와 한양을 연결해주던 길로 한강 수변과 산, 들판이 어우러진 아름다운 풍경을 자랑한다. '관동대로'라는 별칭으로 불리기도 하는데, 개통된 '평해길'은 총 10개 구간(구리 1개, 남양주 2개, 양평 7개), 전체 125km에 이르는 장거리 탐방로로 망우묘역을 비롯해 조말생묘, 정약용유적지, 지평향교 등의 많은 문화유산이 자리 잡고 있다.

평해길 안내지도 [이미지=경기도]
평해길 안내지도 [이미지=경기도]

평해길에는 전체 노선을 안내하는 종합안내판과 구간안내 표지판, 평해길의 문화재와 이야기를 살펴볼 수 있는 스토리보드 등이 설치되어 도보 탐방객의 길 안내를 돕는다. 특히 새롭게 디자인된 완주 스탬프함을 설치해 도보여행의 즐거움은 물론 완주에 대한 의욕을 느낄 수 있도록 했다.

또한, 경기도는 경기옛길 모바일 어플을 제작해 이달 중 선보일 예정이다. 경기옛길 어플에는 ‘노선 따라가기, 역사문화스토리 오디오 청취, 완주인증, 마일리지 게임’ 등 다양한 기능이 제공될 예정이다.

경기도와 경기문화재단은 조선시대 실학자 신경준 선생이 집필한 ‘도로고’의 6대 대로를 바탕으로 역사적 고증과 현대적 재해석을 거쳐 역사ㆍ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경기옛길을 조성 중이다.

2013년 삼남길(과천~평택)을 시작으로 의주길(고양~파주), 영남길(성남~이천)을 조성했으며 지난해 평해길(구리~양평) 조성을 시작으로 올해는 경흥길(의정부~포천), 강화길(김포)을 순차적으로 개통할 예정이다. 자세한 정보는 경기옛길 홈페이지(ggcr.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경기옛길 [이미지=경기도]
경기옛길 [이미지=경기도]

 

0
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