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MZ 비무장지대에서 꽃 피는 평화’주제로 국제포럼 열린다
‘DMZ 비무장지대에서 꽃 피는 평화’주제로 국제포럼 열린다
  • 강나리 기자
  • heonjukk@naver.com
  • 승인 2020-10-29 08: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 30일 강원도 철원군서 ‘2020 DMZ 평화협력 국제포럼’ 온라인 개최

통일부(장관 이인영)는 오는 30일 오전 10시 강원도 철원군에서 ‘DMZ(비무장지대)에서 꽃 피는 평화’를 주제로 《2020 DMZ 평화협력 국제포럼》을 개최한다.

DMZ과 관련된 유일한 정부행사로, 국내외 전문가 및 활동가가 참여해 DMZ의 발전과 평화협력을 논의하는 공론의 장인 이번 포럼은 올해로 세 번째 개최된다. 올해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비대면 온라인 형태로 진행되며 통일부 UNITV 유튜브 채널을 통해 생중계 된다. (유튜브 통일부 UNITV 채널 : www.youtube.com/user/mounikorea)

통일부는 오는 30일 오전 10시 강원도 철원군에서 ‘DMZ(비무장지대)에서 꽃 피는 평화’를 주제로 《2020 DMZ 평화협력 국제포럼》을 개최한다. [사진=통일부]
통일부는 오는 30일 오전 10시 강원도 철원군에서 ‘DMZ(비무장지대)에서 꽃 피는 평화’를 주제로 《2020 DMZ 평화협력 국제포럼》을 개최한다. [사진=통일부]

올해 포럼에서는 남북간 상생협력을 추진해 나가는 ‘평화만들기’공간으로서 DMZ가 지닌 의미 인식과 DMZ의 평화, 협력에 기여할 수 있는 방안 논의가 이루어질 예정이다. 특히 접경지역인 철원군에서 열리는 만큼 DMZ와 접경지역에서 평화가 갖는 중요성에 대해 더욱 실감할 수 있는 자리라는 의미가 있다.

포럼은 개회식과 좌담회, 분야별 협력세션으로 구성된다. 개회식에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이 개회사를 하고 최문순 강원도지사가 축사를, 다리넬 로드리게스 토레스(Darynell Rodriguez Torres) '무장갈등예방을 위한 글로벌 파트너십(GPPAC)' 사무총장이 영상 기조연설을 한다.

좌담회는 최완규 신한대 탈분단경제문화연구원 원장을 좌장으로 전성 접경지역미래발전연구소 이사, 김동진 트리니티칼리지 더블린 ISE 평화화해학 펠로우, 리사 클라크 국제평화국 회장, 김미소 DMZ피스트레인뮤직페스티벌 총감독 등이 참가한다.

이들은 DMZ 국제평화지대화 구상과 접경지역 발전을 위한 관련법 개정방향, 북아일랜드 평화협력 사례, 그리고 여성‧청년 측면의 DMZ에 대한 접근 등에 관해 논의한다.

협력세션은 △평화‧여성‧청년 △역사‧문화‧관광 △환경‧생태‧한강하구 총 3개로 구성된다. 제1 협력세션은 ‘DMZ 평화지대화를 위한 여성, 청년의 역할’, 제2 협력세션은 ‘DMZ, 한반도 평화를 알리는 역사·문화·관광 자원으로’, 제3 협력세션에서는 ‘강·산·바다를 연결하는 평화와 생태’라는 주제로 전문가들의 발표와 토론이 진행된다.

한편, 이번 국제포럼에 앞서 29일 사전행사로 ‘통일걷기’ 행사가 열린다. 50여 명의 포럼 참가자들이 평화전망대와 백마고지 전적비, 금강산 철교 등 분단 현실을 체감할 수 있는 요지를 걸으며 DMZ를 포함한 접경지역 평화의 소중함을 경험하게 된다.

0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