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모든 도로 일제 정비…코로나 이후 도로이용 증가 대비
전국 모든 도로 일제 정비…코로나 이후 도로이용 증가 대비
  • 강나리 기자
  • heonjukk@naver.com
  • 승인 2020.04.06 14: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겨울철 제설 등으로 손상된 도로 보수 및 청소 등

모든 국도 및 지방도로 등 약 11만 킬로미터에 대한 일제 정비가 실시된다. 봄철을 맞아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는 4월 6일부터 5월 15일까지 40일간 겨우내 제설작업 등으로 손상되거나 얼었다 녹으면서 기능이 떨어진 각종 도로 시설물, 안전시설 등을 정비하고 청소한다.

국토교통부는 봄철을 맞아 4월 6일부터 5월 15일까지 전국 국도 및 지방도로 11만 킬로미터를 일제 정비한다. [사진=국토교통부]
국토교통부는 봄철을 맞아 4월 6일부터 5월 15일까지 전국 국도 및 지방도로 11만 킬로미터를 일제 정비한다. [사진=국토교통부]

지난달까지 국토교통부가 주요 간선도로의 낙석과 도로파임 등 해빙기 안전점검을 실시한 점검 결과를 바탕으로 보수가 시급한 곳을 우선으로 진행한다.

전국 250여 개 각 도로관리청별로 자체 정비 계획을 수립하여 도로포장 보수를 비롯해 ▲낙석위험 비탈면 보강 ▲배수시설 정비 ▲가드레일 등 안전시설 보수 ▲손상된 도로표지 정비 등을 실시할 예정이다. 또한 도로청소와 불법 도로점용 정비 등 경관개선 작업도 병행한다.

현재 코로나19로 인해 도로 교통량이 감소해 이번 도로 정비를 실시함으로써 향후 교통체증으로 인한 국민의 불편을 덜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도로정비 예산도 올 상반기 신속히 집행함으로써 경제활력 보강 등 경기부양 효과도 유도하고자 한다. 

국토교통부 김용석 도로국장은 “코로나 이후 도로여행 증가에 대비해 국민이 쾌적하고 안전하게 도로를 만끽할 수 있도록 봄철맞이 도로정비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했다.

0
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