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니어 예술인의 예술혼이 빛나는 공연 선보인다
시니어 예술인의 예술혼이 빛나는 공연 선보인다
  • 정유철 기자
  • npns@naver.com
  • 승인 2020.01.21 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원로예술인공연지원사업 선정 단체 상반기 공연

시니어 예술인들의 공연 활성화를 위해 (사)한국연극협회(이사장 오태근)가 주관하는 ‘2019원로예술인공연지원사업’에 선정된 단체의 1∼2월 공연 일정이 공개되었다.

첫 주자는 ‘류무용단’이 1월 16일 ~17일 한국문화의 집 KOUS에서 <정상(頂上)의 춤 : 세월을 품은 춤에서 비로소 예술로 승화시킨 천무(天舞)>로 관객을 만났다. 전국의 문화재 예능보유자들이 한자리에 모여 만들어가는 공연으로, 승무, 살풀이춤, 예기무, 태평무, 경기검무, 입춤, 전주민살풀이춤 등을 선보였다.

‘류무용단’이 1월 16일 ~17일 한국문화의 집 KOUS에서 "정상(頂上)의 춤 : 세월을 품은 춤에서 비로소 예술로 승화시킨 천무(天舞)"로 관객을 만났다. [포스터=한국연극협회]
‘류무용단’이 1월 16일 ~17일 한국문화의 집 KOUS에서 "정상(頂上)의 춤 : 세월을 품은 춤에서 비로소 예술로 승화시킨 천무(天舞)"로 관객을 만났다. [포스터=한국연극협회]

 

이를 시작으로 ‘전통연희단 잔치마당’이 연희판놀음 <광대의 길-예인의 삶>으로 1월 17일 오후 2시 인천시 노인종합복지관 대강당에서 공연을 한 데 이어 1월 29일 오후 7시 30분에 국악전용극장 잔치마당, 2월 9일 16시 인천시무형문화재전수교육관 풍류관에서 공연을 펼친다. 잔치마당 대표 공연 레파토리 <인천아라리>를 원로예술인과 중견예술인들이 함께 참여할 수 있도록 새롭게 편곡 각색하였다. 인천지역에서 한평생을 전통예술인으로 살아온 원로예술인과 중견예술인들이 풍물, 민요, 전통춤, 기악 등 전통예술 분야의 예술적 삶을 후배 예술인들에게 전수하여 예인의 길을 함께하는 무대를 선보인다.

‘전통연희단 잔치마당’이 연희판놀음 "광대의 길-예인의 삶"으로  1월 29일 오후 7시 30분에 국악전용극장 잔치마당, 2월 9일 16시 인천시무형문화재전수교육관 풍류관에서 공연을 펼친다. [포스터=한국연극협회]
‘전통연희단 잔치마당’이 연희판놀음 "광대의 길-예인의 삶"으로 1월 29일 오후 7시 30분에 국악전용극장 잔치마당, 2월 9일 16시 인천시무형문화재전수교육관 풍류관에서 공연을 펼친다. [포스터=한국연극협회]

 연극의 ‘공연제작센터’는 1월 31일 오후 7시 30분, 2월 1일 오후 3시 서울 서강대 메리홀 대극장에서 <옛날 옛적에 훠어이, 훠이>를 공연한다. 지난해 작고한 ‘최인훈 희곡의 재발견’이란 목표로 최인훈 선생의 대표작 <옛날 옛적에 훠어이, 훠이>을 올린다. 이러한 공연은 최인훈 희곡의 새로운 가능성과 함께 지난 극작가 세대들의 작품에 새로운 관심을 불러일으키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공연제작센터는 1월 31일 오후 7시 30분, 2월 1일 오후 3시 서울 서강대 메리홀 대극장에서 "옛날 옛적에 훠어이, 훠이"를 공연한다. [포스터=한국연극협회]
공연제작센터는 1월 31일 오후 7시 30분, 2월 1일 오후 3시 서울 서강대 메리홀 대극장에서 "옛날 옛적에 훠어이, 훠이"를 공연한다. [포스터=한국연극협회]

 

 

연극의 ‘아트컴퍼니 원’과 ‘광주문화재단’이 만나 1월 31일 오후 7시 30분, 2월 1일 오후 3시 광주 빛고을시민문화관에서 <칠산리>를 공연한다. 자신은 굶어 죽어 가면서도 자식들을 생각하며 자식들을 위해 모든 걸 다 주는 어머니의 사랑에 관한 내용으로 이념이나 종교를 넘어 어느 것보다 값지고 귀중한 사랑을 지역 원로와 연극 동지들이 합심하여 시대를 넘어 관객에게 전하고자 한다.

연극의 ‘극단 미학’과 ‘창작공간 스튜디오블루’는 2월 5일~9일 평일 오후 7시 30분, 주말 오후 4시 알과핵 소극장에서 <아비>를 공연한다. 전통이 오래된 ‘극단 미학’이 펼치는 제24회 정기공연으로, 왕성하게 활동하는 젊은 공연집단 ‘창작공간 스튜디오블루’가 만나 노년에서 청장년까지 어우르는 멋진 무대를 꾸미고, 거장 정일성과 김광탁이 눈물로 엮은 웃음, 웃음으로 엮은 눈물 <아비>를 선보인다.

연극의 ‘극단76’은 2월 6~16일 평일 오후 7시 30분, 주말 오후 3시 서울 동숭무대에서 <엔드게임>을 선보인다. <엔드게임>은 베케트의 작품으로 쓰레기통에 유폐된 늙은 부부, 하반신 마비의 주인공 그리고 절뚝거리는 하인이 벙커와 같은 장소에서 비스켓 몇 조각으로 삶을 영위하며 산다. 오도 가도 못하는 그들은 시간의 권태를 이기기 위해 계속해서 관념적인, 가학적인 유희를 만들며, 두 노인 부부는 끝없이 숨지만 서로 따뜻하게 위로하는 것으로 신구세대의 어우러짐이 돋보이는 작품이다.

원로예술인 공연지원 사업은 원로예술인의 활동영역을 넓히고 지역공연활동을 지원하여 문화향수 기회 확대 및 문화‧예술발전에 기여를 목적으로 연극, 전통예술, 음악, 무용 4개 분야를 대상으로 공개 모집을 진행하여 서류 및 PT심사를 거쳐 27개 단체가 선정되었다.

최종 선정된 단체는 2020년 1월부터 3월까지 단일 및 컨소시움 공연 지원의 경우 최소 2회, 순회공연의 경우 최소 3개 지역 이상에서 공연한다.

0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