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메일 열람 주의… 해킹 메일 피해 대처법 웹툰으로
이메일 열람 주의… 해킹 메일 피해 대처법 웹툰으로
  • 강나리 기자
  • heonjukk@naver.com
  • 승인 2019.07.04 1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부처 합동으로 ‘만화로 보는 알기 쉬운 해킹메일 대처법’ 발간

공공기관이나 기업, 지인명의로 온 이메일을 무심코 열었다가 랜섬웨어 등 악성코드가 유포되어 정보가 탈취되거나 시스템이 파괴되는 피해가 늘고 있다. 최근 경찰서를 사칭한 명예훼손 출석통지서, 국세청 사칭한 미지급 세금계산서, 인터넷포털을 사칭한 계정정보 업데이트 알림, 기업 대상 채용이력서 제출 등 이메일 열람을 유도하는 해킹 메일이 기승을 부린다.

정부는 공공기관, 기업 등을 사칭하는 해킹메일로 인한 국민의 피해를 방지하기 위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국가정보원, 국방부, 교육부 등 9개 관계부처 합동으로 ‘만화로 보는 알기 쉬운 해킹메일 대처법’을 지난 3일 제작 발간했다.

지난 3일 정부부처 합동으로 '만화로 보는 알기 쉬운 해킹메일 대처법'을 발간하고, 한국인터넷진흥원 보호나라에 웹툰으로 게시한다. [사진=보호나라 누리집 갈무리]
지난 3일 정부부처 합동으로 '만화로 보는 알기 쉬운 해킹메일 대처법'을 발간하고, 한국인터넷진흥원 보호나라에 웹툰으로 게시한다. [사진=보호나라 누리집 갈무리]

홍보 만화의 내용은 ▲해킹메일 사고 사례와 원인 소개 ▲해킹메일 판별법 ▲수‧발신 시 주의사항 등을 담고 있다. 책자는 관계부처를 대상으로 우선 배포하며, 한국인터넷진흥원(KISA)보호나라(www.boho.or.kr)에서 웹툰으로 게시해 국민 모두 열람할 수 있도록 한다.

또한 정부는 하반기 해킹메일 방지를 위한 종합대책도 시행할 예정이다. ▲기술적 조치로 해킹메일을 식별하여 차단하는 ‘메일인증기술표준’ 확대 보급▲ 해킹메일을 추적해 발신처를 신속히 포착 차단 ▲해킹메일 정보 신속전파 등 체계를 마련한다.

이와 함께 주요 포털과 호스팅사 등 이해당사자와 전문가가 참여하는 민‧관협의회를 구성 해킹메일 근절에 긴밀한 협력할 예정이다.

정부는 “해킹메일 피해 예방을 위해 정부와 공공분야 대책을 우선 시행하고 민간 분야로 확산할 것”이라며 “이메일 사용 시 발신 주소의 이상여부, 도메인명을 꼭 확인해 출처가 불분명한 메일은 열람하지 말아야 한다. 메일에 첨부된 파일 또는 링크 클릭 시에도 각별한 주의를 기울여 줄 것”을 당부했다.

1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