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한 소프트웨어 개발 능력 겨뤄보자!
안전한 소프트웨어 개발 능력 겨뤄보자!
  • 김민석 기자
  • arisoo9909@naver.com
  • 승인 2019.07.03 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행정안전부, 대학생 대상으로 ‘제6회 SW개발보안 경진대회’ 개최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소프트웨어 분야 보안 전문가의 가치 및 수요도 점점 커지고 있는 추세다. 미래 소프트웨어 보안 전문가를 꿈꾸는 대학생들을 위한 경연의 자리가 오는 8월 개최된다.
 

행정안전부는 전국 대학생들을 대상으로 오는 8월 ‘제6회 소프트웨어 개발보안 경진대회’를 개최한다. [사진=행정안전부]
행정안전부는 전국 대학생들을 대상으로 오는 8월 ‘제6회 소프트웨어 개발보안 경진대회’를 개최한다. [사진=행정안전부]

행정안전부(장관 진영)는 한국인터넷진흥원과 함께 ‘제6회 소프트웨어 개발보안 경진대회’를 개최한다. 미래 소프트웨어 개발 인력으로 활약할 대학생들을 대상으로 안전한 소프트웨어 개발 방법(Secure Coding)을 널리 알리고, 우수 인력을 발굴하기 위해 열리는 이번 대회는 국내 소재 대학에 재학 및 휴학 중인 대학생이라면 누구나 참가할 수 있다. 참가를 원하는 학생은 2명~4명으로 팀을 구성하여 오는 26일까지 경진대회 홈페이지(http://securecoding.software)에 신청하면 된다.

대회는 8월 중 서류심사를 거쳐 본선 참가 30여 개 팀을 선별한 후 오는 8월 22일부터 23일까지 무박 2일간 열린다. 장시간 쉬지 않고 특정 문제를 해결하는 과정인 ‘해커톤’ 방식으로 본선을 치르며, 시상은 ‘제9회 SW개발보안 컨퍼런스’에서 진행된다.

본선은 참가자들이 소프트웨어 개발 현장에서 많이 사용되는 개발 언어인 ‘자바’ 또는 ‘파이썬’을 이용하여 보안약점이 없는 소프트웨어를 개발해 제출하면 이를 평가하여 순위를 정한다. 이는 제공된 소스코드에서 숨겨진 보안약점을 찾고 개선방안을 제시하는 방식으로 진행되던 종전의 대회 방식을 개선한 것이다.

최장혁 행정안전부 전자정부국장은 “소프트웨어에 내제된 보안약점은 바로 보안사고로 이어질 수 있어 소프트웨어 개발 시부터 취약점이 없도록 개발하는 것이 중요하다. 이번 대회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이끌어 갈 예비 소프트웨어 인력들이 개발 보안에 대한 중요성을 인식하게 되는 좋은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0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