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답고 실용적인 공예품들이 한 자리에
아름답고 실용적인 공예품들이 한 자리에
  • 김경아 기자
  • abzeus@nate.com
  • 승인 2018.11.23 15: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공예트랜드페어', 11월 22일부터 25일까지 코엑스서 개최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 이하 문체부)가 주최하고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원장 최봉현, 이하 진흥원)이 주관하는 ‘2018 공예트렌트페어’가 11월 22일부터 25일까지 삼성동 코엑스 C홀에서 열린다. 올해로 13회 째를 맞이한 ‘2018 공예트렌드페어’는 공예 전문박람회로 국내외 8개국을 대표하는 공예작가 1,600여 명과 300여 개의 공예 기업 및 화랑(갤러리)이 참가했다.

[사진=김경아 기자]
11월 22일부터 25일까지 삼성동 코엑스 C홀에서 열리는 '2018 공예트랜드페어'에는 6만 여명의 관람객이 행사장을 찾을 전망이다.  [사진=김경아 기자]
[사진=김경아 기자]
창작공방관 엄윤나씨의 작품 '이응이가방' [사진=김경아 기자]
[사진=김경아 기자]
대학관 동덕여대 디지털공예과 학생들의 작품 [사진=김경아 기자]
[사진=김경아 기자]
창작공방관 김유정씨의 케이블 타이로 만든 작품 'WEAVE' [사진=김경아 기자]
[사진=김경아 기자]
창작공방관에는 77명의 신진작가들의 작품을 전시하고 있다. [사진=김경아 기자]
[사진=김경아 기자]
행사장은 '프리미엄', '산업', '인큐베이팅(육성)' 등, 총 3개 구역으로 나눠져 있으며, 구역에 따라 주제관, 창작공방관, 해외관, 쇼케이스관, 대학관 등으로 구성해 총 653개의 부스를 설치했다. [사진=김경아 기자]
[사진=김경아 기자]
대학관 건국대학교 조형예술학부 금속디자인 전공 학생들의 작품 [사진=김경아 기자]
[사진=김경아 기자]
대학관 디래프트 D.RAFT의 작품 [사진=김경아 기자]
[사진=김경아 기자]
갤러리관 달옻갤러리의 작품 [사진=김경아 기자]
[사진=김경아 기자]
대학관 동덕여대 디지털공예과 학생들의 작품 '오렌지 방향인형' [사진=김경아 기자]
[사진=김경아 기자]
창작공방관 박선민씨의 폐기된 병을 재활용하여 만든 촛대 [사진=김경아 기자]
[사진=김경아 기자]
창작공방관 희에서는 버려지는 비닐을 활용하여 지갑과 가방을 만들었다. [사진=김경아 기자]
[사진=김경아 기자]
이번 행사에서는 '공예시장의 활성화'를 위해 국내 구매자는 물론 아시아, 유럽, 미국 등 해외 10개사의 구매자들을 초청하여 참여 작가들과의 만남, 거래 성사 후의 수출 상담을 지원한다. [사진=김경아 기자]
[사진=김경아 기자]
대학관 강원대학교 생활조형디자인학과에서 만든 귀여운 무선 스피커 [사진=김경아 기자]
[사진=김경아 기자]
갤러리관 산사이 갤러리의 작품 [사진=김경아 기자]
[사진=김경아 기자]
주제관에서는 내년 4월 '밀라노 디자인위크' 기간에 열리는 정구호 예술감독이 연출한 '한국 공예의 법고창신(法古創新)전'을 미리 선보인다.  [사진=김경아 기자]
[사진=김경아 기자]
올해 13회를 맞이한 국내 최대의 공예 축제인 '공예트랜드페어'는 공예 전문 박람회로 이를 통해 공예 시장을 활성화하고, 공예문화산업 종사자들이 연계망을 구축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마련된 장이다. [사진=김경아 기자]

 

3
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