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에는 아이들을 위한 4색의 사랑 가득 ‘꿈나무 인형극제’
11월에는 아이들을 위한 4색의 사랑 가득 ‘꿈나무 인형극제’
  • 정유철 기자
  • npns@naver.com
  • 승인 2020.10.30 0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로문화제단, 11월 7일~ 29일 매주 주말 ‘2020구로 꿈나무 인형극제’ 연다
구로문화재단은 11월 ‘2020 구로 꿈나무 인형극제’를 연다. 이번 2020 구로 꿈나무 인형극제는 11월 7일부터 29일까지 매주 주말 11시, 오후 2시에 만날 수 있다.  [포스터=구로문화재단]
구로문화재단은 11월 ‘2020 구로 꿈나무 인형극제’를 연다. 이번 2020 구로 꿈나무 인형극제는 11월 7일부터 29일까지 매주 주말 11시, 오후 2시에 만날 수 있다. [포스터=구로문화재단]

 구로문화재단은 11월 ‘2020 구로 꿈나무 인형극제’를 연다. 이 ‘구로 꿈나무 인형극제’는 매년 꿈나무극장에서 열리는 인형극 축제로 다양한 주제의 어린이극과 인형극을 선보인다.

올해는 코로나19로 지친 아이들에게 전하는 마음 따뜻한 이야기로, 사랑이 가득한 이야기를 통해 희망의 내일로 이어가자는 취지로 개최한다. 이번 2020 구로 꿈나무 인형극제는 11월 7일부터 29일까지 매주 주말(토, 일) 11시, 오후 2시에 만날 수 있다.

먼저, 1色 <거리위의 빨간모자ㅣ극단 YA> 두 명의 배우와 다양한 인형들이 등장하여 재미를 살린 뮤지컬 인형극이다. 연극쟁이 할아버지와 손녀딸이 공연하는 극 중 극 형태로 가족 간의 진솔한 사랑을 느낄 수 있다. 공연은 11일 7일(토)~8일(일) 오전 11:00, 오후 2시.

2色 <스틸의 환상놀이터ㅣ극단 소리> 동화책 같은 무대 속 인형과 배우가 함께 만들어가는 복합인형극이다. <생각이 크는 동화> 수상작으로 차가운 심장을 가진 마녀가 따뜻한 마음의 솔이를 만나 펼쳐지는 기적 같은 이야기다. 공연은 11월 14(토)~15일(일) 오전 11시, 오후 2시)

3色 <별주부전, 기린과 돼지ㅣ극단 영> 국내 유일의 그림자 전문극단 ‘영’이 선사하는 컬러 인형그림자 무대로 아이들의 눈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그림자로 만나는 익숙한 고전동화와 세계명작으로 재미와 교훈을 동시에 느낄 수 있다. 공연은 11월 21일(토)~22일(일) .

4色 <용감한 탄티ㅣ극단 파랑새> 방글라데시 민담을 소재로 창작한 감동 어린이극으로 아들의 소원을 이뤄주기 위한 아빠의 좌충우돌의 여행기를 담았다. 아이와 아빠가 함께 관람하면 더욱 좋은 공연이다. 공연은 11월 28일(토)~29일(일).

구로문화재단은 ‘2020 구로 꿈나무 인형극제’의 사랑이 가득한 4色의 이야기로 오랜 집콕 생활로 지친 부모와 아이가 함께 즐길 수 있는 치유의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관람료는 전 좌석 1만원에 더 많은 관람객의 문화혜택을 위하여 손잡고(1+1)할인, 구민할인 등 다양한 할인혜택을 마련했다.

또한 어린이들의 안전한 관람 및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객석은 거리두기를 유지하여 50%이하 객석을 운영할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구로문화재단 누리집(https://www.guroartsvalley.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0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