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여성단체협의회, ‘컵쌀국수’ 1만 개 전남에 지원
경북 여성단체협의회, ‘컵쌀국수’ 1만 개 전남에 지원
  • 정유철 기자
  • npns@naver.com
  • 승인 2020.08.13 1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여성단체협의회가 8월 13일 집중호우 피해 조기극복 지원을 위해 전남여성단체협의회에 컵쌀국수 1만개를 지원했다. [사진=전남도]
경북여성단체협의회가 8월 13일 집중호우 피해 조기극복 지원을 위해 전남여성단체협의회에 컵쌀국수 1만개를 지원했다. [사진=전남도]
경북여성단체협의회가 8월 13일 집중호우 피해 조기극복 지원을 위해 전남여성단체협의회에 컵쌀국수 1만개를 지원했다. [사진=전남도]
경북여성단체협의회가 8월 13일 집중호우 피해 조기극복 지원을 위해 전남여성단체협의회에 컵쌀국수 1만개를 지원했다. [사진=전남도]

경북여성단체협의회가 8월 13일 집중호우 피해 조기극복 지원을 위해 전남여성단체협의회에 컵쌀국수 1만개를 지원했다.

경북여성단체협의회의 이번 지원은 올해 상반기 경북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을 당시 전남이 사랑의 도시락을 지원준 것에 대한 보답으로 이뤄졌다.

홍순임 경북여성단체협의회장은 “지난번 경북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을 때 전남에서 사랑의 도시락 1만 3천여개를 보내와 큰 도움이 됐다”며 “컵쌀국수가 이번 호우 피해를 이겨내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지원물품은 전남여성단체협의회 임원진과 나주, 담양, 곡성, 구례 4개 시군 여성단체협의회 임원진이 참석한 가운데 수해복구 현장에서 전달받아 복구를 지원 중인 군인과 자원봉사자 등에게 전달됐다.

전남여성단체협의회와 경북여성단체협의회는 지난 2016년부터 자매 결연을 하고 매년 번갈아 가며 양 지역 방문하며 교류협력을 도모해왔다.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집중호우 피해로 어려움에 처한 전남 도민들을 위해 컵쌀국수를 보내준 경북여성단체협의회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전남과 경북이 서로 상생하면 모든 고난을 극복할 수 있을 것이다고 밝혔다.

 

0
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