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10일 부산의 하늘과 바다에서…한국과 아세안이 하나로
11월 10일 부산의 하늘과 바다에서…한국과 아세안이 하나로
  • 정유철 기자
  • npns@naver.com
  • 승인 2019.11.06 14: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개최기념 D-15 부산시 환영대회 개최

부산시는 “2019 한-아세안특별정상회의 개최기념 D-15 부산시 환영행사”를 11월10일(일) 오후 1시30분 부산광역시 영도구 국립해양박물관에서 ‘한+아세안 하나의 바다, 하나의 하늘’이라는 주제로 개최한다.

부산시는 “2019 한-아세안특별정상회의 개최기념 D-15 부산시 환영행사”를 11월10일(일) 오후 1시30분 부산광역시 영도구 국립해양박물관에서 ‘한+아세안 하나의 바다, 하나의 하늘’이라는 주제로 개최한다. [포스터=부산시]
부산시는 “2019 한-아세안특별정상회의 개최기념 D-15 부산시 환영행사”를 11월10일(일) 오후 1시30분 부산광역시 영도구 국립해양박물관에서 ‘한+아세안 하나의 바다, 하나의 하늘’이라는 주제로 개최한다. [포스터=부산시]

 

‘한+아세안, 하나의 바다, 하나의 하늘’ 행사는 개막 15일을 앞둔 특별정상회의에 국민의 관심을 끌어내기 위해 외교부·부산시, 군과 민이 합동으로 진행한다. 외교부 장관, 부산시장, 주한 아세안국 대사들이 참석하며, 다문화 가족, 부산시 주요 인사들을 초청하고, 일반 관람객에게도 무료로 개방한다.

이날 오후 1시 30분 플래시몹과 마칭밴드 등의 사전행사로 시작되며, 본 행사에서는 ‘공군 특수임무단의 고공 강하’와 ‘블랙이글스의 화려한 에어쇼’가 하늘을 수놓고 다양한 부대행사가 함께 진행된다.

작곡가 김형석 씨가 작곡하고 한국과 아세안 10개국 가수가 참여해 한 목소리로 평화와 사랑을 노래한 아세안송 “Side by Side”를 이번 행사를 통해 최초 공개한다. 본 행사는 오후 2시 10분부터 55분 동안 KBS1TV를 통해 전국에 생방송한다.

또한, 행사 전날인 9일 오후 1시부터 5시, 행사 당일인 10일 오전 9시부터 오후 1시에는 이지스함인 서애 류성룡함에 올라 직접 관람하는 행사도 한다.

‘2019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와 ‘제1차 한-메콩정상회의’는 우리나라와 아세안 10개국 정상, 각료, 경제인, 기자단 등 각계각층이 참석한 가운데 11월 25일부터 27일까지 부산 벡스코와 누리마루 등에서 개최한다.

지난 2014년에 이어 두 번째로 부산에서 개최하는 정상회의에서는 정상회의, 양자 정상회담과 함께 한-아세안 문화혁신포럼, 한-아세안 푸드 스트리트, 오백나한 특별전, 한-아세안 패션위크, 스마트시티 페어, 행정혁신전시회 등 시민이 즐길 수 있는 40여개 부대행사도 함께 열릴 예정이다.

0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