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문화유산 세종대왕릉, 진달래동산 특별 개방
세계문화유산 세종대왕릉, 진달래동산 특별 개방
  • 김경아 기자
  • abzeus@nate.com
  • 승인 2019.04.02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 2일부터 14일, 진달래 동산 생태 탐방ㆍ음악회 등 예정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 세종대왕유적관리소(소장 류근식)는 4월 2일부터 14일까지 세계문화유산인 세종대왕릉(영릉 英陵, 세종과 소헌왕후)을 찾는 관람객에게 진달래 동산을 특별 개방한다.

세종대왕릉에서는 현재 능제(陵制)의 원형을 복원하기 위하여 영ㆍ영릉(英ㆍ寧陵) 유적 종합정비 사업이 진행 중이다. 2020년 하반기까지 공사구역 일부 관람이 제한되며 입장료는 무료다. 비공개 구역인 진달래 동산으로 가기 위해서는 관람 안내에 따라 이동해야 한다.

세종대왕유적관리소는 4월 2일부터 14일까지 세계문화유산인 세종대왕릉(영릉 英陵, 세종과 소헌왕후)을 찾는 관람객에게 비공개 구역인 진달래 동산을 특별 개방한다. [포스터=문화재청]
세종대왕유적관리소는 4월 2일부터 14일까지 세계문화유산인 세종대왕릉(영릉 英陵, 세종과 소헌왕후)을 찾는 관람객에게 비공개 구역인 진달래 동산을 특별 개방한다. [포스터=문화재청]

이번에 특별 개방되는 세종대왕릉 진달래 동산에는 소나무 숲 사이로 진달래가 군락을 이루고 있어, 관람객들이 아름다운 진달래 꽃길을 거닐며 봄의 정취를 느낄 수 있다. 특히, 진달래가 절정을 이루는 4월 13일에는 ‘우리 소리와 함께 하는 진달래 동산 이야기’를 주제로 오후 2시부터 오후 5시까지 작은 음악회가 열린다. 김태휘 문화유산아카데미 대표가 강사로 나서며 진달래 동산 생태 탐방과 음악회 공연, 진달래로 꽃전과 꽃차를 즐기는 ‘세종대왕릉 진달래 꽃달임’ 체험으로 구성된다.

5월 15일과 6월 30일에는 왕의 숲길에서 ‘왕의 숲길 - 음악회’가 개최됙, 5월에는 왕릉 건축이야기, 6월에는 나무이야기 등 생태이야기를 주제로 탐방과 작은 음악회 공연이 펼쳐질 예정이다. [이미지=문화재청]
5월 15일과 6월 30일에는 왕의 숲길에서 ‘왕의 숲길 - 음악회’가 개최됙, 5월에는 왕릉 건축이야기, 6월에는 나무이야기 등 생태이야기를 주제로 탐방과 작은 음악회 공연이 펼쳐질 예정이다. [이미지=문화재청]

또한, 5월 15일과 6월 30일에는 세종대왕릉과 효종영릉(寧陵) 사이인 왕의 숲길에서 ‘왕의 숲길 - 음악회’가 개최된다. 5월에는 정자각과 재실 등에 대한 왕릉 건축이야기, 6월에는 나무이야기 등 생태이야기를 주제로 탐방과 작은 음악회 공연이 펼쳐질 예정이다. 자세한 문의는 세종대왕유적관리소(031-885-3123)로 문의하면 된다.

3
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