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리호 2차 발사, 6월 15일에 한다
누리호 2차 발사, 6월 15일에 한다
  • 정유철 기자
  • npns@naver.com
  • 승인 2022-05-26 1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누리호 2차 발사가 오는 6월 15일 전남 고흥 나로우주센터에서 실시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5월 25일 ‘누리호 발사관리위원회’를 개최하여 누리호 2차 발사를 위한 기술적 준비상황과 최적의 발사 여건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한 결과, 6월 15일을 발사예정일로 확정하였다고 밝혔다.

이번에 발사가능기간을 확정한 ‘발사관리위원회(위원장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1차관)는 누리호의 발사 준비 현황을 현장에서 직접 확인‧점검하기 위해 나로우주센터에서 개최되었다.

위원회는 2차 발사를 위한 준비현황과 향후 발사까지 최종 준비 작업, 발사 조건(기상, 우주환경, 우주물체 충돌가능성) 등을 면밀히 검토하여 발사예정일(6월 15일)을 정하였다. 또한, 기상 등에 의한 일정 변경 가능성을 고려하여 발사예비일(6월 16일~6월 23일)을 설정하였다.

누리호는 1차 발사 결과에 따른 기술적 개선 조치를 마치고 1단 및 2단의 단간 조립을 완료하였으며, 1‧2단 내부에 추진기관 부품을 구동하기 위한 화약 장치를 장착하면서 3단에 성능검증위성을 탑재하기 위한 사전 준비 작업을 하고 있다.

누리호에 탑재하게 될 성능검증위성은 지난 5월 16일 나로우주센터로 입고되어 누리호에 장착되기 전 최종 점검을 하고 있으며, 6월초까지 누리호 3단부에 장착할 예정이다.

아울러 5월 19일에는 안전하고 성공적인 누리호 발사를 위해, 2차 발사과정에 일어날 수 있는 여러 비상 상황에 철저히 대비하고 공공안전을 확보하기 위한 발사안전통제 최종 점검 종합훈련을 진행하였다.

정부·군·경·지자체 등 11개 기관이 참여하였으며, 발사 당일과 동일한 조건에서 테러발생, 미승인 드론 침투, 미상선박 침입, 기름유출 등의 상황을 가정하여 훈련·점검함으로써 유관기관의 상황별 대응능력을 제고하였다.

0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