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테’ 서거 700주기 기념 ‘단테’와 「신곡」 인문학 강좌 개최
‘단테’ 서거 700주기 기념 ‘단테’와 「신곡」 인문학 강좌 개최
  • 김경아 기자
  • abzeus@nate.com
  • 승인 2021.07.27 1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월 28일부터 선착순 50명 모집, 서울도서관 누리집에서 서울시민 누구나 신청 가능

서울도서관은 ‘단테’ 서거 700주기를 기념하여 ‘단테’와 「신곡」강좌를 8월 12일부터 9월 2일까지 매주 목요일 저녁 7시 30분에 비대면으로 운영한다. 

서울도서관은 ‘단테’ 서거 700주기를 기념하여 ‘단테’와 『신곡』강좌를 8월 12일부터 9월 2일까지 매주 목요일 저녁 7시 30분에 비대면으로 운영한다. [포스터=서울시]
서울도서관은 ‘단테’ 서거 700주기를 기념하여 ‘단테’와 「신곡」강좌를 8월 12일부터 9월 2일까지 매주 목요일 저녁 7시 30분에 비대면으로 운영한다. [포스터=서울시]

이번 강좌는 ‘단테’ 연구의 권위자인 부산외국어대학교 박상진 교수가 진행한다. 그는 2020년에 한국 최초로 이탈리아의 저명한 문학상인 ‘플라이아노상(Flaiano Prizes)’을 받았으며, 「단테 신곡 연구」(2011), 「사랑의 지성」(2016), 「단테가 읽어주는 ‘신곡’」(2019), 「단테」(2020)과 같은 ‘단테’와 관련한 책을 비롯하여 여러 책을 집필하였고, 「신곡」등 이탈리아 문학 작품도 번역하였다.

강좌는 4차례에 걸쳐 중세를 대표하는 세계적인 작가인 ‘단테’와 그의 거작 「신곡」의 다양한 세계를 탐사하고, 작품 속에서 배경으로 나오는 곳을 여행하는 과정으로 구성했다. 

1회는 700년 전의 ‘단테’를 찾아가는 여행, 2회는 「신곡」의 세계를 탐사하는 여행, 3회는 ‘단테’를 따라 떠나는 이탈리아 여행, 4회는 여행의 뒤안길에서 나누는 공감으로 진행된다.

작가인 ‘단테’의 삶과 작품 「신곡」 속의 다양한 삶의 소리와 모습들, 이탈리아 도시에서 만나는 「신곡」의 현장감, 이 모든 여행을 마친 후에 함께 한 여정 속에서 회고와 공감을 이야기 한다.

강좌 수강 신청은 7월 27일(수)부터 ‘서울도서관 누리집→ 신청ㆍ참여→ 강좌 신청’에서 할 수 있다.

서울시민은 누구나 무료로 참여할 수 있으며, 선착순으로 50명을 모집한다. 강좌에 대한 문의 사항은 서울도서관(02-2133-0242)으로 연락하면 된다.

0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