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올림픽 출전 우리 선수단 응원, 첫 온라인 공간 마련
도쿄올림픽 출전 우리 선수단 응원, 첫 온라인 공간 마련
  • 강나리 기자
  • heonjukk@naver.com
  • 승인 2021.07.15 2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월 15일~8월 8일 올림픽 최초 온라인으로 ‘팀코리아하우스’ 운영

문화체육관광부(장관 황희)와 대한체육회(회장 이기흥)은 7월 15일부터 8월 8일까지 도쿄올림픽에 출전한 우리 선수단을 응원하고 한국 문화를 알리는 온라인 코리아하우스(www.teamkoreahouse, 이하 팀코리아하우스)를 운영한다.

문화체육관광부와 대한체육회가 운영하는 '2020 도쿄올림픽 팀코리아하우스' 누리집. [사진=문화체육관광부]
문화체육관광부와 대한체육회가 운영하는 '2020 도쿄올림픽 팀코리아하우스' 누리집. [사진=문화체육관광부]

코로나19 확산으로 올림픽 기간 현장 응원을 할 수 없는 상황에서 국내‧외 많은 사람에게 신속한 올림픽 경기 정보 제공부터 한국의 문화‧체육‧관광을 접할 수 있는 콘텐츠를 제공할 예정이다.

한옥을 본떠 만든 ‘팀코리아하우스’ 누리집에서는 방문객들이 현장 전시관을 직접 둘러보는 생생한 느낌을 가질 수 있도록 온라인 가상현실(VR) 전시관을 구성했다.

가상현실(VR) 전시관은 크게 안뜰, 한국 체육(케이 스포츠, K-Sports), 한국 문화(케이 컬처, K-Culture), 한국 여행(케이 트래블, K-Travel) 구역으로 이루어져 있다.

안뜰에서는 올림픽과 우리 선수단 관련 정보를 카드뉴스로 제공하며, 한국 체육 구역에서는 대한민국을 빛낸 주요 올림픽 영웅들을 전시하고 대한민국 체육의 역사와 2024동계청소년올림픽 관련 정보를 제공한다.

한국 문화 구역에서는 한옥과 한복, 전통의례 등 아름다운 한국 전통문화와 함께 케이팝(K-Pop) 등 한류를 선도하는 대중문화 콘텐츠를 전시한다. 한국 여행 구역에서는 한국관광공사와 협력해 ‘한국관광 100선’, ‘관광거점 도시’ 등 한국의 대표적인 관광정보 등을 제공한다.

이외에도 네이버 제페토와 협업해 확장 가상 세계(메타버스)를 제작한다. 확장 가상 세계 속에서 코리아하우스를 접하고 축구, 야구, 수영 등 각종 올림픽 종목을 체험할 기회도 마련된다.

문화체육관광부 정책 담당자는 “‘팀코리아하우스’가 우리 문화를 세계에 알리고 대표선수들을 응원하는 전초기지가 되길 희망한다.”며 “많은 분이 팀코리아하우스를 찾아와 도쿄올림픽패럴림픽을 위해 땀 흘려 온 우리 선수들을 응원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0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