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느 날 갑자기 불어 닥친 재난이 불어닥친다면
어느 날 갑자기 불어 닥친 재난이 불어닥친다면
  • 정유철 기자
  • npns@naver.com
  • 승인 2021-04-27 21: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극 “어느날 갑자기...!” 6월 3~13일 예술공간혜화서 공연

코로나19 전세계적인 유행으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우리에게 작은 위로를 선사할 유쾌한 재난 극복기, 극단산의 신작 <어느 날 갑자기…!>가 6월 3일부터 13일까지 서울 종로구 혜화로 예술공간혜화에서 공연된다.

연극 <어느 날 갑자기…!>는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한 인물의 입원부터 퇴원까지의 이야기를 주축으로 치료센터에 입소한 인물들의 다양한 이야기를 그린다. 이번 극의 작/연출을 맡은 극단 산 윤정환 대표는 재난 상황 속 다양한 인물의 모습을 보여주며 에피소드 형식으로 이야기를 구성했다.

극단 산의 신작 '어느 날 갑자기…!'가 6월 3일부터 13일까지 서울 대학로 예술공간혜화에서 공연된다. [포스터=극단 산]
극단 산의 신작 '어느 날 갑자기…!'가 6월 3일부터 13일까지 서울 대학로 예술공간혜화에서 공연된다. [포스터=극단 산]

 <어느 날 갑자기…!>는 코로나19 확진과 격리, 사회복귀까지의 과정과 격리시설에 입소한 인물들의 좌충우돌을 담은 블랙코미디다. 극 중의 인물들이 겪는 위기 상황과 그 속에서 이기심으로 가득한 인간의 모습을 풍자와 해학을 통해 유머러스하게 풀어내어 바이러스 감염보다 더한 마음의 상처를 이야기한다.

어느 날 갑자기 닥친 위험 상황에서 다양한 방식, 다양한 이유로 자기만을 생각하는 인물들을 통해 나 자신을 생각하게 하고, 코로나로 인해 마음에 상처가 생긴 우리에게 연극을 통한 작은 위로를 전한다.

연극 <어느 날 갑자기…!>는 ‘역설’, ‘역지사지’ 등의 단어로 압축되어 자칫 무거울 법한 재난 상황을 다루지만, 윤정환 연출 특유의 재치로 상황을 살짝 비틀며 ‘비극적이지만 비극적이지 않게’ 표현된다. 문제를 해결하려는 극 중 인물들의 치열하고 처절한 노력은 어딘가 어설픈 상황을 만들며 결코 가볍지 않은 웃음을 자아낸다. 우리 사회에 따뜻한 웃음이 필요한 지금, 관객들의 가슴 속에 무엇인가 일렁이게 하는 작은 위로와 내일의 희망을 전해주길 기대한다.

연극 <짬뽕>, 뮤지컬 퍼포먼스 <아리 아라리> 등의 장르와 시대를 불문하고 매번 색다른 시각으로 세상을 바라보는 윤정환 연출과 탄탄한 연기력으로 대학로와 브라운관을 종횡무진하는 극단 산의 베테랑 배우들이 연극 <어느 날 갑자기…!>에서 이런 상황에 어떻게 대처할지 궁금해진다.

극단산의 신작 연극 <어느 날 갑자기…!>는 예술공간혜화에서 6월 3일부터 13일까지 만나볼 수 있다. 평일 7시 30분, 토/일요일 4시. (공연 문의 극단 산 02-6414-7926).

0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