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공원 ‘해피 뉴 21’ 야외조각 전시회, 21인 작가의 21점
서울대공원 ‘해피 뉴 21’ 야외조각 전시회, 21인 작가의 21점
  • 강나리 기자
  • heonjukk@naver.com
  • 승인 2021.01.04 12: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대공원 만남의 광장 야외공간으로 지하철역입구부터 걸어가며 관람 가능

코로나19에 얽매였던 2020년을 뒤로하고 2021년에 희망을 기원하는 의미에서 21의 조각가가 21점의 작품으로 새해 희망을 전한다.

서울대공원은 오는 4월 30일까지 서울대공원 만남의 광장 일대에 야외 조각전시회 ‘해피 뉴 21’을 개최한다. ‘보면 생명이 생긴다’는 견생조각전의 하나로 개최되는 이번 전시회는 아트밸 리가 주관하고 크라운해태가 후원한다.

서울대공원 만남의 광장 일대에서 오는 4월 말까지 21인의 조각가가 21점의 작품을 통해 새해 희망을 전하는 '해피 뉴 21' 야외조각전시회를 개최한다. [사진=서울대공원]
서울대공원 만남의 광장 일대에서 오는 4월 말까지 21인의 조각가가 21점의 작품을 통해 새해 희망을 전하는 '해피 뉴 21' 야외조각전시회를 개최한다. [사진=서울대공원]

서울대공원의 넓은 야외공간에 펼쳐지는 ‘해피 뉴 21’ 전시회는 워킹스루 관람이 가능하며 작품 간 5m 이상 떨어져 타인과 접촉 없이 안전한 관람이 가능하다. 아울러 ‘21’ 포토존이 마련되어 의미있게 새해를 맞이할 수 있도록 꾸며졌다.

‘해피 뉴 21’ 참여 작가와 작품은 ▲강민규 작가 ‘그들은 아직 살아있다. Megalania’ ▲김우진 작가 ‘Deer’ ▲김정연 작가 ‘어린왕자가 있는 풍경’ ▲김태수 작가 ‘Eco Flowing 1’ ▲박민섭 작가 ‘아버지’ ▲박재석 작가 ‘동행’ ▲이명훈 작가 ‘Kitten X 1440rpm’ ▲이송준 작가 ‘쉬어가소~’ ▲이용태 작가 ‘브레멘 음악대’ ▲이일 작가 ‘꽃끼리2’ ▲이종서 작가 ‘시각으로 인식되는 형상’ ▲이창희 작가 ‘걸어가다’ ▲전강옥 작가 ‘날아오르는 풍선’ ▲전신덕 작가 ‘나른한 오후’ ▲전종무 작가 ‘내리사랑’ ▲정국택 작가 ‘캥거루’ ▲조덕래 작가 ‘Enclose Animal-Black Leopard’ ▲조영철 작가 ‘Meditation’ ▲조용익 작가 ‘Diffusor of Nature 2’ ▲최승애 작가 ‘도란도란’ ▲최혜광 작가 ‘바나나를 사랑한 랑이’ 등 21인 작가의 21점 작품이다.

박종수 서울대공원장은 “2021년은 코로나19에서 벗어나 희망찬 새해가 되길 바란다. 이번 야외조각 전시회를 관람하며 지친 감성을 채우고 마음에 여유를 얻기 바란다.”고 취지를 밝혔다.

0
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