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대한민국 한옥공모전 대상 '일루와유(壹樓臥遊)' 선정
2020 대한민국 한옥공모전 대상 '일루와유(壹樓臥遊)' 선정
  • 김경아 기자
  • abzeus@nate.com
  • 승인 2020.11.02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 대한민국 한옥공모전 준공・계획・사진・영상 부문 총 51개 작품 선정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가 주최하고 건축도시공간연구소(소장 박소현)가 주관한 제10회 대한민국 한옥공모전에서 '일루와유(壹樓臥遊)'가 준공부문에서 ‘올해의 한옥대상’으로 선정되었다.

제10회 대한민국 한옥공모전, 준공부문 대상 '일루와유' [사진=국토교통부]
제10회 대한민국 한옥공모전, 준공부문 대상 '일루와유' [사진=국토교통부]

아울러, 계획부문에서는 '한옥, 현대주거와 만나다'가, 사진부문에서는 '현대건축과 한옥의 만남'이, 영상부문은 '구옥과 신옥의 만남'이 대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한옥상을 수상한 '비자인한옥' [사진=국토교통부]
한옥상을 수상한 '비자인한옥' [사진=국토교통부]

'대한민국 한옥공모전'은 국토교통부에서 우리 전통 건축인 한옥의 가치를 재조명하고 한옥에 대한 국민적 관심을 고취하기 위해 2011년부터 매년 개최하고 있다.

올해에는 4개 부문(준공, 계획, 사진, 영상)에 668개의 출품작이 접수되었으며 준공부문 3점, 계획부문 17점, 사진부문 25점, 영상부문 6점 등 총 51점 작품을 수상작으로 최종 선정하였다. 대상 수상자에게는 국토교통부장관상과 함께 현판(준공) 또는 상금(계획 1,000만원, 사진 400만원, 영상 400만원)이 수여된다.

사진부문 대상을 수상한 '현대건축과 한옥의 만남' [사진=국토교통부]
사진부문 대상을 수상한 '현대건축과 한옥의 만남' [사진=국토교통부]
영상부문 대상을 수상한 '구옥과 신옥의 만남' [사진=국토교통부]
영상부문 대상을 수상한 '구옥과 신옥의 만남' [사진=국토교통부]

준공부문은 디자인과 시공 품질 등 한옥 건축물의 종합적 완성도를 중점적으로 심사하였으며, 계획부문은 전통에 대한 변화된 사회적 요구를 수용하면서도 문화적 정체성을 가진 새로운 한옥에 대한 설계안을 심사하였다. 사진ㆍ영상부문은 일상에서 발견할 수 있는 한옥의 아름다움과 한옥의 의미, 가치를 독창적인 시각으로 담아낸 작품을 심사기준으로 삼았다

이번 공모전에 수상작으로 선정된 작품들은 ‘대한민국 한옥 공모전 누리집(competition.hanokdb.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2
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