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르신의 인권을 위한 특별한 사진전
어르신의 인권을 위한 특별한 사진전
  • 김경아 기자
  • abzeus@nate.com
  • 승인 2019.06.11 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 6월 15일 세계 노인학대 예방의 날 맞아 ‘어르신 인식개선 사진전’ 개최

서울시는 6월 11일(화)부터 12일(수)까지 서울시청 신청사 1층에서 어르신 인식개선 사진전을 개최한다. 6월 15일 세계 노인학대 예방의 날’을 맞아 개최되는 사진전으로 이번 전시에서는 관람객에게 서울시 노인보호전문기관에서 어르신 학대예방 홍보물을 제공하고 학대사례 처리에 대해 안내도 한다.

서울시청 신청사 1층에서 6월 11일(화)부터 12일(수)까지 어르신 인식개선 사진전을 개최한다. [사진=서울시]
서울시청 신청사 1층에서 6월 11일(화)부터 12일(수)까지 어르신 인식개선 사진전을 개최한다. [사진=서울시]

 서울시에서 운영하는 노인보호전문기관 2곳(서울시남부노인보호전문기관, 서울시북부노인보호전문기관)의 조사에 따르면 지난해 집계된 어르신 학대사례는 총 2,090건인 것으로 발표되었다. 어르신 학대에는 정서적 학대가 1,034건(49.5%)으로 가장 높은 비율을 차지했으며 763건의 신체적 학대(36.5%), 돌봄이 이뤄지지 않은 방임 형태의 학대가 143건(6.8%)으로 나타났다. 특히 정서적 학대의 경우에는 인식개선 홍보와 교육을 시행하고 있음에도 오히려 증가했다.

이에 서울시는 학대피해 어르신에 대한 사후 보호체계를 확립하고, 모든 시민을 대상으로 어르신에 대한 근본적인 이해와 관심을 높이고 세대가 서로 존중하는 문화를 만드는 데 도움이 되고자 사진전을 열었다.

6월 15일 세계 노인학대 예방의 날’을 맞아 개최되는 이번 사진전에서는 관람객에게 서울시 노인보호전문기관에서 어르신 학대예방 홍보물을 제공하고 학대사례 처리에 대해 안내도 한다.  [사진=서울시]
6월 15일 세계 노인학대 예방의 날’을 맞아 개최되는 이번 사진전에서는 관람객에게 서울시 노인보호전문기관에서 어르신 학대예방 홍보물을 제공하고 학대사례 처리에 대해 안내도 한다. [사진=서울시]

 황치영 서울시 복지정책실장은 “어르신 학대를 막고자 개최하는 이번 사진전이 저출생 고령화 시대에 보다 존중받아야 할 인권, 특히 어르신들에 대한 존경심을 고취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0
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