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 1일부터 네이버 지도앱에서도 철도 승차권 예매
7월 1일부터 네이버 지도앱에서도 철도 승차권 예매
  • 정유철 기자
  • npns@naver.com
  • 승인 2022-06-28 1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름철 휴가기간 여수엑스포역 등 4개 철도역서 ‘철도역 여행짐 배송 서비스’

7월 1일부터 네이버 지도앱에서 철도 승차권 예매를 할 수 있게 된다.

국토교통부와 한국철도공사(이하 코레일)는 철도를 이용하는 국민의 편의를 위해 이 같은 생활밀착형 철도서비스를 확대한다.

네이버(대표 최수연)와 손잡고 7월 1일부터 네이버 지도앱에서 한 번에 목적지 검색부터 철도 승차권 예매까지 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미지 제공 국토교통부]
[이미지 제공 국토교통부]

네이버 지도앱에서 사용자가 목적지를 검색하여 추천경로와 기차정보를 확인한 후 함께 보이는‘예매’버튼을 눌러 별도의 웹사이트 접속이나 다른 앱을 설치하지 않아도 편리하게 기차표를 구매할 수 있다.

또한 그동안 철도 이용객은 기차 운행이 지연되고 있는지 여부만 확인할 수 있었으나, 6월 30일부터는 기차 지연시간까지도 미리 확인할 수 있게 된다.

코레일톡에서 승차권을 예매하거나 기차 출발시각을 조회할 때, 기차의 지연시간을 함께 표시하여 철도 이용객의 예매 편의가 높아지고, 철도역에서 이용 기차를 장시간 기다릴 필요가 없게 된다.

천재지변 등으로 갑작스럽게 기차운행이 중단되거나 지연되는 경우 코레일톡에서 좀 더 쉽게 확인할 수 있으며, 기차를 이용 중인 고객에게는 목적지까지의 도착 예정시간을 예측하여 제공한다.

철도역에서는 맞이방에 설치된 기차시각 안내정보 디스플레이를 통해 기차시간표와 지연시간 정보를 제공하고, 안내매체를 확대하여 고객이 기차 탑승에 혼선이 발생하지 않도록 할 계획이다.

코레일은 본격적인 여름철 휴가기간(7.15~8.21)동안 주요 관광지가 있는 부산역, 강릉역, 여수엑스포역, 안동역 전국 4개 철도역에 도착하는 기차 이용객이 무거운 여행 가방을 가지고 다닐 필요 없이 곧바로 편안한 여행을 즐길 수 있도록 ‘철도역 여행짐 배송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철도역 안에 있는 짐 배송 서비스센터에 짐을 맡기면 당일 저녁까지 숙소로 여행 가방 같은 짐을 배송해준다.

짐 배송 서비스는 철도역 소관 지자체와 협의를 거쳐 접수·보관·이동절차, 요금 등 구체적인 서비스 절차를 확정하여 추후 코레일톡과 누리집에 안내 예정이다.

0
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