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연휴 집콕 문화, 송가인을 3D, VR로 실감나게 만나요
추석 연휴 집콕 문화, 송가인을 3D, VR로 실감나게 만나요
  • 강나리 기자
  • heonjukk@naver.com
  • 승인 2020.09.24 23: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집에서 문화예술 즐기는 ‘문화로 토닥토닥’ 비대면 프로그램 제공

서울시는 코로나19로 지친 시민을 응원하는 프로젝트 ‘문화로 토닥토닥’를 추진하며, 이번 추석 특별방영기간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주요프로그램은 ▲서울x음악여행(SEOUL MUSIC DISCOVERY) ▲서울시향 클래식‧청춘극장 트로트 공연 ▲체험‧선물증정 이벤트이다.

서울시는 추석 연휴 특별방역기간 집콕할 시민들을 응원하는 '문화로 토닥토닥'프로젝트를 통해 송가인(왼쪽)과 유태평양을 3D 180도 화면, VR로 만날 수 있다. [사진=서울시]
서울시는 추석 연휴 특별방역기간 집콕할 시민들을 응원하는 '문화로 토닥토닥'프로젝트를 통해 송가인(왼쪽)과 유태평양을 3D 180도 화면, VR로 만날 수 있다. [사진=서울시]

특히 추석연휴 특별 방역기간으로 집콕을 하는 시민의 문화생활을 위해 마련된 문화예술 비대면 프로그램을 통해 트로트 가수 송가인, 그리고 국악인 유태평양을 3D 180도 화면, VR 등 첨단기술로 실감나게 만날 수 있다.

10월 2일 금요일 첫 영상으로 송가인과 유태평양이 돈의문박물관마을, 돈화문 국악당, 남산골한옥마을, 한양도성 등 문화시설을 배경으로 공연을 펼친다. 문화로 토닥토닥, 서울시, The K-pop 등 3개의 유튜브 채널과 서울x음악여행 네이버 브이라이브 채널에서 2일 19시 처음 공개되며, 3일 토요일 22시 SBS MTV에서 방송된다.

코로나19로 휴관 중인 박물관과 미술관, 공연장, 문화재 등 서울의 문화시설을 3D 가상배경으로 음악과 여행을 함께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10월 2일 송가인, 유태평양을 시작으로 12월까지 힙합xB-Boy, K-pop x 클래식, 싱어송라이터x문학 등 다양한 콜라보레이션 공연 5편을 순차적으로 소개할 예정이다.

서울시향 정기공연을 비롯해 문화로 토닥토닥 공연. [사진-서울시]
서울시향 정기공연을 비롯해 문화로 토닥토닥 공연. [사진-서울시]

또한 서울시향의 클래식공연, 청춘국장의 어르신을 위한 특별 공연 등 모든 세대가 즐길 수 있는 공연을 관람할 수 있다. 서울시향의 정기공연 4편이 서울시향 유튜브, 네이버TV로 공개된다.

어르신을 위한 특별공연‘청춘을 노래하라’도 열리며, 가수 현미와 박일남, 박재란, 남일해, 윤승희 등이 출연한다. 공연은 9월 29일 화요일 ‘문화로 토닥토닥’ 유튜브와 네이버TV를 통해 공개된다.

그밖에도 집에서 만들고 배우는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영상을 보며 매듭팔찌, 색동 조각보를 만들고 드럼, 기타 등 악기를 배울 수 있다. ‘시민참여 이벤트’는 책과 문화, 역사 등 각 분야 명사가 문화시설을 산책하며 문화예술 이야기를 들려준다. 9월 30일에는 역사전문가 최태성 강사의 ‘2천년 역사도시 서울, 서울시 문화재에서 배우는 위기를 이기는 힘!’영상을 보고 퀴즈를 풀면 9월~12월까지 매월 250명, 총 1,000명에게 문화상품권을 증정한다.

자세한 정보는 서울문화포털(culture.seoul.go.kr)을 참고하면 된다.

0
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