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방부, 중‧러 군용기 방공식별구역(KADIZ) 진입 및 러시아 군용기 영공 침범에 엄중 항의
국방부, 중‧러 군용기 방공식별구역(KADIZ) 진입 및 러시아 군용기 영공 침범에 엄중 항의
  • 정유철 기자
  • npns@naver.com
  • 승인 2019.07.24 11: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방부는 7월 23일 발생한 중국‧러시아 군용기의 방공식별구역(KADIZ) 진입 및 러시아 군용기의 영공 침범과 관련, 중국과 러시아에 엄중히 항의하고 재발 방지를 촉구했다.

이진형 국방부 정책기획관은 이날 오후 2시 30분에 주한 중국 국방무관(소장 두농이), 오후 3시에 주한 러시아 공군무관(대령 니콜라이 마르첸코)을 각각 초치하여 엄중히 항의하고 재발 방지를 촉구하였다.

국방부는 중국 및 러시아 군용기가 사전 통보 없이 우리 방공식별구역(KADIZ)에 진입, 우리 영공에 근접하여 민감한 지역을 장시간 비행한 데 대해 양국에 유감을 표명하고 재발 방지를 위한 대책 마련을 강력히 요청하였다.

특히, 러시아 군용기가 우리나라 독도 상공 영공을 침범한 데 대해 우리 정부와 국민은 이번 사태를 매우 엄중하게 보고 있으며, 향후 동일 행위가 발생할 경우 우리 정부는 모든 가능성을 열어놓고 상황에 맞는 적절한 대응조치를 취할 것임을 러시아 측에 경고했다.

0
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