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가 함께 즐기는 관광지를 만듭니다
모두가 함께 즐기는 관광지를 만듭니다
  • 김민석 기자
  • arisoo9909@naver.com
  • 승인 2019.05.08 14: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체육관광부, 기초자치단체 대상으로 ‘2019 열린 관광지’ 공모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는 오는 17일부터 31일까지 ‘2019 열린 관광지’ 공모를 실시한다.

‘열린 관광지’는 기존 관광지를 개‧보수하여 장애인, 어르신, 영‧유아 동반 가족 등을 포함한 모든 관광객에게 최소한의 관광활동을 보장하고자 관광지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지난 2015년에 시작된 열린 관광지 사업은 국정과제로 지정되어 2018년까지 총 29개소를 선정해 지원했고, 오는 2022년까지 누적 100개소를 만들 예정이다.

2019년 열린 관광지 사업에서는 지원 개소 수의 증가와 권역별 지원이라는 변화를 도입한다. 올해는 지난해보다 8개소 증가한 총 20개소를 열린 관광지로 조성한다. 또한, 지난해까지는 지원 단위가 ‘관광지점’ 1개소였으나, 올해부터는 열린 관광환경을 개별 관광지 차원에서 관광권역 차원으로 확대하기 위해 최소 4개소에서 최대 10개소 관광지점으로 이루어진 ‘관광권역’ 단위로 지원한다.

열린 관광지에 선정되면 ▲맞춤형 컨설팅 ▲화장실, 편의시설, 경사로 등 시설 개‧보수비용 ▲무장애 관광코스 개발 ▲온‧오프라인 홍보 ▲종사자 교육 등을 지원받게 된다. 올해부터는 사후관리를 위해 필수 조건을 충족하는 열린 관광지에 현판을 수여하고 정기적인 점검을 통해 자격 유지 여부를 결정한다.

신청 자격은 기초자치단체에게 부여되며, 자세한 공모 계획과 신청 양식은 문화체육관광부 홈페이지(www.mcst.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공모를 신청하고자 하는 기초자치단체는 오는 31일까지 공문과 우편을 모두 제출해야 한다.

한편, 오는 15일 오후 2시 영진사이버대학교 서울학습관에서 열린 관광지 사업 설명회가 개최된다. 설명회에는 기초자치단체 담당자뿐 아니라 열린 관광지에 관심 있는 사람은 누구나 자유롭게 참여할 수 있다.

김현환 문화체육관광부 관광정책국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물리적으로 관광 환경을 개선할 뿐만 아니라 무장애 여행 정보 제공 확대, 무장애 여행 서비스 개선으로 신체적 어려움을 가진 이들도 편리하게 관광을 할 수 있도록 열린 관광 환경을 차근차근 구축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1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