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 만들어가는 한반도 평화’를 위한 국제평화포럼 개최된다
‘함께 만들어가는 한반도 평화’를 위한 국제평화포럼 개최된다
  • 정유철 기자
  • npns@naver.com
  • 승인 2019.06.13 1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통일부, 6월 19일 ‘한반도 국제평화포럼(KGFP) 2019’ 개최

통일부와 세종연구소는 오는 19일, 오전 9시 30분에 웨스틴조선호텔에서 ‘함께 만들어가는 한반도 평화’를 주제로 ‘한반도 국제평화포럼 2019(Korea Global Forum for Peace 2019)’를 개최한다.

통일부가 2010년에 한반도 평화와 통일에 대한 국내 및 국제사회의 공감대 형성을 위해 만든 「한반도국제포럼」은 매년 미국, 중국, 일본, 러시아, 유럽 등에서 한반도 전문가들을 초청하여 한반도의 정세를 진단하고 정책 방향을 논의해 왔다.

통일부와 세종연구소는 19일, 웨스틴조선호텔에서 ‘함께 만들어가는 한반도 평화’를 주제로 ‘한반도 국제평화포럼 2019(Korea Global Forum for Peace 2019)’를 개최한다. [이미지=통일부]
통일부와 세종연구소는 19일, 웨스틴조선호텔에서 ‘함께 만들어가는 한반도 평화’를 주제로 ‘한반도 국제평화포럼 2019(Korea Global Forum for Peace 2019)’를 개최한다. [이미지=통일부]

올해 3.1 독립운동과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이하여, 한반도의 항구적인 평화 정착에 대한 염원을 담아 포럼의 명칭을 ‘한반도국제평화포럼’으로 바꾸었다. 이번 세미나에서는 한반도를 넘어 동북아시아의 평화와 번영을 이루기 위한 국제사회의 협력 방안을 모색할 예정이다.

‘한반도 국제평화포럼 2019’는 김연철 통일부 장관의 기조연설과 총 2개의 세션으로 진행되며, 제1세션은 ‘한반도 평화, 동북아의 평화’를, 제2세션은 ‘한반도 비핵화 전망과 도전’을 주제로 한다.

제1세션에서는 고유환 동국대학교 교수가 사회를 보고, 조성렬 국가안보전략연구원 자문 연구 위원, 프랑크 자누지 미국 맨스필드재단 회장, 존 닐슨 라이트 영국 채텀하우스 선임 연구원, 스인홍 중국 인민대학교 국제관계학원 교수가 토론자로 참여할 예정이다.

제2세션에서는 이종석 전(前) 통일부 장관의 사회로 진행되며, 글레브 이바쉔초프 전(前) 주한 러시아대사, 요이치 카토 일본 아시아퍼시픽이니셔티브 선임 연구 위원, 김준형 한동대학교 교수, 레온 시걸 미국 사회과학연구위원회 국장, 양시위 중국 국제문제연구원 수석 연구원이 토론자로 참여한다.

통일부는 세종연구소와 함께 「한반도 국제평화포럼 2019」 서울 행사를 시작으로 7월에는 일본, 9월에는 중국과 러시아, 11월에는 미국에서 세미나를 개최하여 한반도 평화에 대한 국제사회의 관심을 촉구하고 다양한 의견을 수렴할 계획이다. 자세한 사항에 대한 문의는 ‘한반도 국제평화포럼(KGFP) 사무국(031-750-7613/forum@sejong.org)’으로 하면 된다.

0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