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 밖 청소년, 건강검진 꼭 받으세요!”
“학교 밖 청소년, 건강검진 꼭 받으세요!”
  • 김민석 기자
  • arisoo9909@naver.com
  • 승인 2019.06.20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선미 여성가족부 장관, 21일 학교 밖 청소년 출장건강검진 현장 방문

진선미 여성가족부 장관은 오는 21일, 과천시 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에서 진행되는 ‘학교 밖 청소년 출장건강검진’ 현장을 방문한다. 진 장관은 학교 밖 청소년들을 만나 건강검진에 앞서 문진표 작성 및 흉부방사선 촬영 등을 안내하고 학교 밖 청소년들이 겪은 애로사항을 청취할 예정이다.

정부혁신 사업의 하나인 ‘학교 밖 청소년 건강검진’은 재학 청소년이 3년마다 학교를 통해 건강검진을 받는 것과 마찬가지이다. 여성가족부는 학교 밖 청소년도 정기적으로 건강상태를 확인하고 질병을 조기 발견할 수 있도록 지난 2016년부터 전면 도입했다.
 

9세 이상 18세 이하 학교 밖 청소년이라면 인근 병원 등 건강검진기관을 통해 전액 국고지원으로 무료 검진을 받을 수 있다. [사진=여성가족부]
9세 이상 18세 이하 학교 밖 청소년이라면 인근 병원 등 건강검진기관을 통해 전액 국고지원으로 무료 검진을 받을 수 있다. [사진=여성가족부]

학교 밖 청소년 건강검진은 9세 이상 18세 이하 학교 밖 청소년이라면 누구나 인근 병원 등 건강검진기관을 통해 전액 국고지원으로 무료 검진을 받을 수 있다. 따라서 2016년에 건강검진을 받은 학교 밖 청소년은 본인비용 부담 없이 다시 건강검진을 받을 수 있다.

그동안 학교 밖 청소년들은 건강검진을 신청하고서도 실제로 검진기관을 찾아가 검진을 받는 데까지 이어지지 않는 경우가 많았다. 이날 진 장관의 현장방문은, 청소년이 있는 곳으로 검진기관이 직접 찾아가는 출장건강검진을 통해 참여를 독려하고, 일선 현장의 종사자들을 격려하고자 이루어졌다.

건강검진을 받기 원하는 청소년은 전국 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www.kdream.or.kr 또는 청소년전화 1399에 문의)에 방문 또는 우편으로 신청할 수 있다. 건강검진을 받은 청소년 중 건강검진 결과 통보서에 질환의심 소견이 나온 경우, 확진 검사 대상자로 선정되면 확진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확진 결과, 치료가 필요한 저소득층 청소년에 대해서는 위기청소년 특별지원과 의료급여, 지역사회 유관기관과의 협력 연계 등을 통해 추가 지원이 이루어진다.

진선미 장관은 “취약한 학교 밖 청소년들의 건강을 증진시키는 것은 청소년 전체의 삶의 질을 높이는데 필수적”이라며 “건강검진을 신청하면 비용에 대한 부담 없이 무료로 검진을 받을 수 있는 만큼, 청소년들이 꼭 건강검진에 참여해 건강한 체력과 삶을 가꿀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0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