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반도 산림협력 위해 청년들이 모인다
한반도 산림협력 위해 청년들이 모인다
  • 김민석 기자
  • arisoo9909@naver.com
  • 승인 2019.02.15 17: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림청, 철원서 ‘남북산림청년활동가 캠프’ 개최

산림청(청장 김재현)은 15일부터 16일까지 이틀간 강원도 철원군 평화전망대와 철원군 병영체험수련원에서 ‘남북산림청년활동가 캠프’를 개최한다.

이번 캠프는 최근 남북관계 훈풍을 타고 논의되고 있는 남북교류의 방향을 남북산림협력을 기반으로 청년들과 함께 생각해보기 위해 기획되었다.

이번 캠프에는 김재현 청장이 기조발제자로 나서 ‘숲 속의 한반도’를 만들기 위한 추진계획을 소개하고, 현장의견 수련을 위한 토크콘서트를 진행한다. 이어 산림 및 남북교류분야의 청년활동가 50여 명이 ▲산림보전과 복지 ▲산림문화와 일상 ▲산림기반 남북청년 교류 등을 주제로 토론을 벌인다.

또한, 청년들은 한반도의 산림회복과 평화정착을 위한 대국민 참여 프로젝트 ‘새산새숲’에 대해 이야기 하는 시간도 갖는다.

김재현 청장은 “이번 캠프는 산림 및 남북교류 분야 청년활동가들과 창업가들의 협력네트워크를 구축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 청년들과 소통의 장을 지속적으로 마련해 의견을 나누고 참여 기회를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1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