궁·능 관람 중단, 자체행사도 잠정 중단
궁·능 관람 중단, 자체행사도 잠정 중단
  • 강나리 기자
  • heonjukk@naver.com
  • 승인 2020.05.29 1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 19 확산 방지 위해 5월 29일 18시부터 6월 14일 24시까지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본부장 나명하)는 정부의 수도권 지역을 대상으로 한 강화된 방역조치 시행에 따라 코로나19의 지역감염확산 방지를 위해 5월 29일 오후 6시부터 6월 14일 24시까지 4대궁(경복궁, 창덕궁, 창경궁, 덕수궁), 종묘, 조선왕릉의 관람을 잠정 중단하기로 하였다.

이에 따라 현재 진행 중인 경복궁 수문장 교대의식·생과방·별빛야행, 창덕궁 달빛기행 등 모든 궁·능 행사를 비롯하여 6월 1일로 재개예정이던 궁·능 안내해설 및 6월 14일까지 예정된 소령원·수길원, 헌릉, 현릉, 유릉의 조선왕릉 제향 봉행도 강화된 방역조치 시행 기간(5.29.~6.14.)에 맞추어 중단한다.

제향 봉행이 연기된 조선왕릉은 소령원(6.5.(금), 영조 생모 숙빈)·수길원(6.5.(금), 추존 진종 생모 정빈), 헌릉(6.8.(월), 태종과 원경왕후), 현릉(6.10.(수), 문종과 현덕왕후), 유릉(6.11.(목), 순종과 순명황후·순정황후)이다.

궁능유적본부는 궁·능 행사 및 안내해설 재개의 구체적인 일정은 코로나19 진정 상황과 정부지침에 따라 앞으로 확정하여 궁능유적본부 누리집(http://royal.cha.go.kr)을 통해 공지할 예정이다.

0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