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학업성취도 평가에서 우리나라 OECD 상위권 유지
국제 학업성취도 평가에서 우리나라 OECD 상위권 유지
  • 김경아 기자
  • abzeus@nate.com
  • 승인 2019.12.04 14: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나라 학생들 PISA 2018에서 읽기와 수학ㆍ과학 성적 모두 최상위권

경제협력개발기구(이하 OECD)는 국제학업성취도 평가(Programme for International Student Assessment, 이하 PISA) 2018 결과를 공식 발표했으며, 우리나라는 OECD 회원국 중 읽기 2~7위, 수학 1~4위, 과학 3~5위로 높은 성취를 나타냈으며, 전체 79개국 중에서도 읽기 6~11위, 수학 5~9위, 과학 6~10위로 높은 순위를 기록했다.

PISA는 만 15세 학생의 읽기, 수학, 과학 소양의 성취와 추이를 국제적으로 비교하고, 교육맥락변인과 성취 사이의 관계를 파악하기 위해 3년을 주기로 시행되는 국제 비교 연구이다.

PISA 2018은 전 세계 79개국(OECD 회원국 37개국, 비회원국 42개국)에서 약 71만 명이 참여하였으며, 우리나라는 188개교 총 6,876명(중학교 34개교 917명, 고등학교 154개교 5,881명, 각종학교 2개교 78명)이 참여했다.

우리나라 학생들은 PISA 2018에서 읽기와 수학ㆍ과학 성적에서 모두 최상위권에 속했으나, 읽기 영역은 2009년 이후 꾸준한 하락세를 보이고 있어 원인 분석이 필요하다.

PISA 2018 대한민국 결과 [자료=교육부]
PISA 2018 대한민국 결과 [자료=교육부]

한편, PISA 2015 대비 우리나라 학생들은 삶에 대한 만족도가 높아졌다. PISA 2015 대비 OECD 평균은 하락한 반면 우리나라는 상승했다.  PISA 2018에서 우리나라 학생들의 삶에 대한 만족도 지수는 OECD 평균보다 낮았지만, '만족함'이라고 응답한 학생 비율은 56.7%로 참여국 중PISA 2015 대비 가장 많이 상승(3.9%p)한 것으로 나타났다. 우리나라 학생들의 ‘삶에 대한 만족도‘가 상승한 것은 긍정적인 현상으로 이를 높이기 위한 노력을 지속적으로 기울일 필요가 있다.

삶에 대한 만족도(‘만족함’의 비율) 차이 [자료=교육부]
삶에 대한 만족도(‘만족함’의 비율) 차이 [자료=교육부]

교육부는 PISA 결과를 토대로 역량중심의 창의ㆍ융합형 미래인재 육성을 위한 교육계 내ㆍ외부 전문가의 논의 및 후속 연구를 추진할 예정이다.

0
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