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하고 사랑받고 차고 차이고’ 상반기 국내 개봉
‘사랑하고 사랑받고 차고 차이고’ 상반기 국내 개봉
  • 정유철 기자
  • npns@naver.com
  • 승인 2021.02.25 1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마베 미나미 X 키타무라 타쿠미 ‘췌장 커플’의 설레는 재결합, 성장형 청춘 로맨스

일본과 국내에서 ‘췌장 신드롬’을 일으킨 두 주역 하마베 미나미, 키타무라 타쿠미와 일본 로맨스 영화의 일인자 미키 타카히로 감독이 만나 화제를 모은 <사랑하고 사랑받고 차고 차이고>가 올 상반기 국내 개봉한다.

<사랑하고 사랑받고 차고 차이고>(이하 사사차차)는 「아오하라이드」, 「스트롭 에지」로 유명한 사키사카 이오 작가의 작품이자 제63회 쇼가쿠칸 소녀 부문 만화상을 수상한, 누적 발행부수 2,500만부(2020.08 기준)에 달하는 동명의 인기 만화 원작을 실사 영화화한 작품. 모든 것이 서툰 나이 열일곱, 네 명의 소년소녀가 각자 마음 속에 좋아하는 상대를 품으며 진짜 ‘나’를 알아가는 이야기를 그린 성장형 청춘 로맨스이다.

일본과 국내에서 ‘췌장 신드롬’을 일으킨 두 주역 하마베 미나미, 키타무라 타쿠미와 일본 로맨스 영화의 일인자 미키 타카히로 감독이 만나 화제를 모은 '사랑하고 사랑받고 차고 차이고'가 올 상반기 국내 개봉한다. [사진제공=(주)도키엔터테인먼트]
일본과 국내에서 ‘췌장 신드롬’을 일으킨 두 주역 하마베 미나미, 키타무라 타쿠미와 일본 로맨스 영화의 일인자 미키 타카히로 감독이 만나 화제를 모은 '사랑하고 사랑받고 차고 차이고'가 올 상반기 국내 개봉한다. [사진제공=(주)도키엔터테인먼트]

 

<사사차차>가 다시 한번 청춘 로맨스 열풍을 몰고 올 것으로 기대되는 가운데 가장 눈길을 끄는 것은 <너의 췌장을 먹고 싶어>의 감성 커플, 하마베 미나미와 키타무라 타쿠미의 재결합이다. 지난 작품에서 아련한 감정선을 연기하며 주목을 받은 두 사람이 이번 작품에서 또 한 번 풋풋하고 아름다운 케미를 선보일 예정이다.

여기에 최근 일본과 국내에서 화제를 불러일으키고 있는 드라마 [30살까지 동정이면 마법사가 될 수 있대], 일명 [체리마호]에서 ‘아다치 키요시’ 역을 연기한 청순 매력남 아카소 에이지와 원작 캐릭터와의 높은 싱크로율과 신인답지 않은 연기력을 지닌 후쿠모토 리코까지, 네 배우의 막강한 비주얼과 연기 케미가 관객들의 기대를 한껏 높이고 있다.

<나는 내일, 어제의 너와 만난다>, <양지의 그녀> 등 로맨스 영화의 장인 미키 타카히로 감독의 아름다운 영상미가 돋보이는 연출과 일본의 인기 밴드 오피셜히게단디즘이 부른 OST ‘115만 킬로미터의 필름’도 관객을 끌어들일 것으로 보인다.

성장형 청춘 로맨스 <사랑하고 사랑받고 차고 차이고>는 올해 상반기 극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0
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