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스피릿 축제' 제75주년 광복절 기념 행사
'K스피릿 축제' 제75주년 광복절 기념 행사
  • 김경아 기자
  • kka004@hanmail.net
  • 승인 2020-08-15 0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국학운동시민연합, 광복절 맞아 14일 개최
광주국학운동시민연합은 제75주년 광복절을 맞아 8월 14일 오후 6시 광주국학운동시민연합교육장에서 기념행사 'K스피릿 축제'를 개최했다.  [사진=광주국학운동시민연합]
광주국학운동시민연합은 제75주년 광복절을 맞아 8월 14일 오후 6시 광주국학운동시민연합교육장에서 기념행사 'K스피릿 축제'를 개최했다. [사진=광주국학운동시민연합]

 

 

광주광역시국학운동시민연합(회장 류경성)은 제75주년 광복절을 맞아 8월 14일 오후 6시 광주국학운동시민연합교육장에서 기념행사 'K스피릿 축제'를 개최했다. 

이날 기념식은 태극 물결, 독립운동가 홍암 나철, 단재 신채호, 백범 김구 선생의 어록 낭독, 한국인이 한국인답게 퍼포먼스, 성명서 낭독 순으로 열렸다. 

[사진=광주국학운동연합]
[사진=광주국학운동연합]

특히 독립운동의 아버지이고,  단군 정신의 실천가인 홍암 나철 선생의 어록을 통해 독립운동의 뿌리가 국조 단군왕검에 있음을 다시 한 번 확인했다.  또한 광복절 성명서를 통해 단군의 정신, 홍익정신을 이제는 국혼 회복과 정신 광복으로 확산해나가야 하는 것이 우리의 사명임을 선언하는 자리가 되었다.

한국인이 한국인답게. [사진=광주국학운동연합]
한국인이 한국인답게. [사진=광주국학운동연합]

 

광주국학운동시민연합 류경성 회장은 “우리는 선조들이 나라 안팎에서 포기하지 않고 독립 운동을 전개하여 마침내 광복을 했다. 하지만  아직도 식민사관의 잔재가 남아 정신 광복은 이루어지지 않았다.”며 “코로나 19에 대처하는 것처럼, 위기에 빛나는 대한민국의 저력 속에서 한국인다움을 찾아서 계승하고 더욱더 발전시켜 나아가야 할 의무가 오늘의 우리에게 있다."고 말했다.

류 회장은  "이제 우리는 나라 전체가 한국인이 한국인답게, 작게는 광주인이 광주인다움을 찾아서 홍익정신이 뿌리내리는 삶을 살아야 한다. 그것이 제75주년 광복절을 맞이하는 우리의 자세이다”라고 강조했다. 

광주국학운동시민연합은 이번 광복절 기념 K-스피릿 축제를 계기로 '한국인이 한국인답게' K스피릿인 홍익정신이 삶의 문화가 될 수 있도록 캠페인 등을 전개할 예정이다.

이날 행사는 코로나19 감염병 예방을 위해 발열 체크, 마스크 착용, 거리두기 등 방역 준수 사항을 지키며 진행하였다. 

2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