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 밖 청소년의 역량을 키워줄 훈련기관 찾는다
학교 밖 청소년의 역량을 키워줄 훈련기관 찾는다
  • 김민석 기자
  • arisoo9909@naver.com
  • 승인 2019.10.24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29일, 내일이룸학교 사업설명회 개최

여성가족부(장관 이정옥)는 오는 29일, 서울 종로구 한국생산성본부에서 ‘2020 내일이룸학교 사업설명회’를 개최한다.

내일이룸학교는 학교 밖 청소년의 성공적인 사회 진출 및 경제적 자립을 지원하기 위해 15세 이상 24세 이하 학교 밖 청소년에게 맞춤형 직업 훈련을 실시하고, 훈련기관은 훈련생 모집과 예비학교 운영, 직업훈련 및 특화프로그램 실시, 취업지원 업무를 수행한다.

올해는 서울, 부산, 인천 등 전국 17개소의 훈련기관에서 학교 밖 청소년의 특성과 수요를 반영해 제과제빵‧미용‧간호조무‧기계가공‧문화관광 인재양성 등 18개 과정을 개설한다. 또한, 청소년한부모와 이주배경청소년을 대상으로 맞춤형 취업지원 서비스를 제공하는 특화형 과정도 3개 기관에서 개설하여 운영 중이다.

훈련기관 공모기관은 10월 21일부터 11월 15일까지이며, 내일이룸학교 중앙운영기관이 서류심사와 현장실사, 심층면접 등을 통해 훈련기관을 선정한다. 선정된 훈련기관은 내년 1월부터 2월까지 훈련생을 모집하고 3월부터 11월까지 9개월 간 직업훈련 및 취업 연계 활동을 추진할 계획이다.

올해는 지난해보다 공모 일정을 앞당겨 참여 기관을 확정할 예정으로, 선정된 기관은 훈련생 모집 및 과정 준비기간을 충분히 가질 수 있어 사업을 보다 내실 있게 운영할 수 있게 된다. 자세한 공모 내용은 10월 21일(월)부터 여성가족부 홈페이지(www.mogef.go.kr), 한국생산성본부(www.kpc.or.kr) 또는 꿈드림(www.kdream.or.kr) 홈페이지에 공고문이 게시되었으니 확인할 수 있다.

박난숙 여성가족부 청소년정책관은 “학교 밖 청소년은 직업훈련이나 취업 등 자립준비에 관심이 높지만 혼자서 준비하기는 쉽지 않은 상황이다. 학교 밖 청소년이 내일이룸학교에서 또래들과 교류하고 특기적성 프로그램 등 체계적인 직업훈련을 받으며 미래를 준비할 수 있도록 청소년의 내일을 함께 할 역량 있는 기관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밝혔다.

0
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