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신접종시 감염예방효과 82.6%, 중증예방효과 85.4%, 사망예방효과 97.3%로 나타나
백신접종시 감염예방효과 82.6%, 중증예방효과 85.4%, 사망예방효과 97.3%로 나타나
  • 정유철 기자
  • npns@naver.com
  • 승인 2021.08.24 15: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손영래 중앙사고수습본부 사회전략반장이 8월 24일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정례브리핑을 하고 있다. [사진=e브리핑 갈무리]
손영래 중앙사고수습본부 사회전략반장이 8월 24일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정례브리핑을 하고 있다. [사진=e브리핑 갈무리]

 

백신접종에 따른 효과를 분석한 결과 감염예방효과 82.6%, 중증예방효과 85.4%, 사망예방효과 97.3%로 나타났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접종완료자 발생이 시작된 2021년 4월 3일부터 8월 14일까지 18세 이상 확진자 총 105,255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백신의 감염 및 중증 예방효과를 분석했다.

우선, 4월부터 8월 14일까지 확진자와 위중증 및 사망자들의 예방접종력 분포를 분류한 결과 확진자 중 87.9%, 위중증 환자 중 84.9%, 사망자 중 82.4%는 미접종자였다.

[자료=중앙방역대책본부]
[자료=중앙방역대책본부]

감염예방효과를 보면 동일한 기간 동안 18세 이상 전체인구(‘21.12월 기준) 4,411만 8,077명 중 미접종자 2,190만 8,930명을 비교집단으로 접종완료자와 코로나19 발병률을 비교한 결과 미접종군 대비 접종완료군에서 백신의 감염예방효과는 82.6%였다.

접종완료군에서 확진자는 2,383명으로, 10만 인일(人日) 당 발생률은 0.55명이었고, 미접종군에서는 92,500명이 확진되어 10만 인일 당 발생률은 3.18명이었다.

연령대 감염예방효과는 60세 이상에서 96.5%, 60세 미만에서 69.0%로 나타났다. 60세 미만에서 감염예방효과가 낮은 것은 젊은 층에서의 유행상황과 동 연령대의 낮은 접종률 등의 영향으로 추정하였다.

[자료=중앙방역대책본부]
[자료=중앙방역대책본부]

 5월 이후 확진자 중 위중증 및 사망 여부 확인을 위한 28일 동안 추적관찰기간이 종료된 사례를 65,347명 대상으로 예방접종력에 따른 중증도를 비교한 결과 전체 중증화율은 2.17%, 연령표준화 중증화율은 미접종군 2.40%, 1차접종군 0.97%, 접종완료군 0.35%로 나타나 중증예방효과 85.4%로 분석되었다.

전체 치명률 0.33%, 연령표준화 치명률은 미접종군 0.42%, 1차접종군 0.09%, 접종완료군 0.01%로 확인되어 사망예방효과는 97.3%로 분석되었다.

0
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