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6만 명 자원봉사에 233만 명이 도움 받아
76만 명 자원봉사에 233만 명이 도움 받아
  • 정유철 기자
  • npns@naver.com
  • 승인 2020.08.31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제, “안녕! 함께할게” 캠페인 함께해요
쿨 마스크 제작 서울 중랑구 자원봉사활동. [사진=행정안전부]
쿨 마스크 제작 서울 중랑구 자원봉사활동. [사진=행정안전부]

 전주시자원봉사센터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 농가를 돕기 위해 전주푸드통합지원센터와 협력하여 ‘전주푸드 얼갈이 열무김치’ SNS판매 홍보, 김치 포장 지원 봉사활동을 전개하며 지역 농가 살리기에 힘을 보탰다.

행정안전부(장관 진영)는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을 막기 위해 이처럼 전국 246개 자원봉사센터와 함께 76만 명의 국민이 자원봉사(7월21일 기준)활동에 함께했다고 밝혔다. 올 상반기 자원봉사에 참여한 국민은 76만 명이며, 이를 통해 도움을 받은 국민은 233만 명으로 추산된다.

해시태그 캠페인 서울 동대문구 자원봉사활동. [사진=행정안전부]
해시태그 캠페인 서울 동대문구 자원봉사활동. [사진=행정안전부]

 

자원봉사자들은 ▲방역소독 ▲홍보캠페인 ▲격리자 지원 ▲물품배부 ▲물품제작 등 봉사활동을 했다. 지난 2월과 3월에는 마스크 대란 속 국민과 자원봉사자가 힘을 모아 마스크를 제작하여 나누고, 의료진에게 응원 메시지를 보냈다.

또한, 지역 공동시설, 다중이용시설 등 유동인구가 많은 지역을 중심으로 생활 방역·소독 활동을 했다. 특히, 자원봉사자들은 위축된 지역경제를 살리고 지역 내 소상공인을 돕기 위해 ‘착한 소비운동’과 지역 ‘특산물 판매 활동’에도 앞장섰고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드라이브-스루 농산물장터 등 색다른 아이디어를 접목한 봉사활동을 펼쳤다.

농촌일손돕기 광주광역시 광산구 자원봉사 활동. [사진=행정안전부]
농촌일손돕기 광주광역시 광산구 자원봉사 활동. [사진=행정안전부]

 

행안부는 최근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재유행 함에 따라 생활 속 방역수칙을 다시 한 점검하고, 코로나19 극복 캠페인인 “안녕! 함께할게”에 참여해줄 것을 당부했다.

“안녕! 함께할게” 캠페인은 행안부와 전국 246개 자원봉사센터가 함께하는 캠페인이다. 이에 참여를 원하는 국민은 인터넷 검색창에서 “안녕캠페인(v-reaction.net)”을 검색하여 접속한 후 이벤트 페이지 내에 제시된 월별 활동수칙 (9월 : 마스크 착용, 손소독제 사용 등)을 실천한 뒤 인증샷과 함께 개인의 캐릭터를 생성하여 올리면 된다.

생활용품 나눔 대전광역시 대덕구 자원봉사 활동. [사진=행정안전부]
생활용품 나눔 대전광역시 대덕구 자원봉사 활동. [사진=행정안전부]

 

이재관 행정안전부 지방자치분권실장은 “사회적 거리두기’, ‘개인방역 수칙 지키기’ 등도 자원봉사 활동에 해당된다.”며 “어려울 때마다 놀라운 공동체 의식을 발휘하며 위기를 극복해온 경험을 되살려, 하반기에도 코로나19의 재확산을 막는 데 국민이 힘을 보태주시길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1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