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 건축의 새로운 비전을 제시하는 제15회 건축의 날 기념식 개최
미래 건축의 새로운 비전을 제시하는 제15회 건축의 날 기념식 개최
  • 김경아 기자
  • abzeus@nate.com
  • 승인 2019.09.25 1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6일 건축사협회 대강에서 개최, 건축산업ㆍ문화발전 유공자 표창, ‘2019 대한민국 공공건축상’도 시상

제15회 건축의 날 기념식이 9월 26일(목) 건축사협회 대강당에서 개최된다. 건축의 날(9월 25일) 기념식은 경복궁의 창건일(1395년 9월 25일)을 기념하여 우리 고유의 건축문화 창달과 미래 건축에 대한 새로운 비전을 제시하고, 건축인의 화합과 단결을 도모하고자 지난 2005년 제정되어 매년 시행하고 있다.

이번 기념 행사는 이론적인 건축이 아닌 다양한 사회관계 속에서 상호간의 가치를 중시하고, 국민과 함께 성장하고 변화하는 건축이 될 수 있도록 “함께 가는 건축”을 주제로 개최될 예정이며 승효상 국가건축정책위원회 위원장, 박선호 국토부 제1차관  등 각계인사와 건축인 등 3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이날 기념식에서는 그동안 건축 문화 및 건축 산업 발전에 기여한 유공자 45명에게 정부포상 및 장관표창, 국가건축정책위원장표창을 수여한다.

9월 26일(목) 건축사협회 대강당에서 제15회 건축의 날 기념식이 개최된다. [포스터=국토교통부]
9월 26일(목) 건축사협회 대강당에서 제15회 건축의 날 기념식이 개최된다. [포스터=국토교통부]

간향이엔씨종합건축사사무소 조충기 대표가 건축관련 법제도 개선, 건축정보센터 설립, 아프리카 학교 짓기 등 사회공헌 사업에 참여하고, 2017 UIA세계건축사대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하여 우리나라 위상을 높이는데 기여한 공로로 동탑산업 훈장을 수상한다.

또한, 장기종(지산건축사사무소 대표) 건축사 등 4인이 대통령 표창, 황인걸(건축사사무소동림 대표) 건축사 등 4인이 국무총리 표창 및 조용범(범건축사사무소 대표이사) 건축사 등 4인이 국가건축정책위원회 위원장 표창을 수상한다.

한편, 함께 개최하는 제13회 2019 대한민국 공공건축상에는 오래된 정수장을 지역주민, 행정관청, 전문가(MP)가 함께 노력하여 문화예술공간으로 탈바꿈 시킨 세종특별자치시의 ‘조치원 문화정원’이 국무총리표창(대상)을 수상하는 등 11개 기관 및 개인의 정부포상과 장관표창 등을 수상할 예정이다.

0
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