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차 산업혁명 지표 발표, 4차 산업혁명 가속화
4차 산업혁명 지표 발표, 4차 산업혁명 가속화
  • 정유철 기자
  • npns@naver.com
  • 승인 2021-10-05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 정보통신기술(ICT)을 중심으로 한 디지털 전환의 중요성이 높아지고, 디지털 뉴딜 등 주요 정책이 추진되면서 4차 산업혁명이 가속화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임혜숙, 이하 ’과기정통부‘)는 4차 산업혁명의 기반인 데이터‧네트워크‧인공지능(D.N.A.) 성장과 혁신의 성과를 보여주는 ’2021 4차 산업혁명 지표‘를 발표하였다.

4차 산업혁명 지표는 작년과 동일하게 각 부처 및 관련 기관의 협조를 받아 작성하였으며, ①디지털 전환을 위한 기반(인프라) 구축, ②디지털 전환기 유망산업의 성장, ③디지털 전환에 따른 혁신 성과로 분류(총 43개 지표로 구성)하였고 조사 결과는 다음과 같다.

■디지털 전환을 위한 인프라 구축

디지털 전환의 핵심 인프라로서 데이터‧네트워크‧인공지능(D.N.A.) 분야의 확장이 지속되고 있다.

데이터 : D

디지털 뉴딜의 핵심 산업인 ’데이터‘ 산업의 전체 시장규모는 19조 2,736억원(’20(E))으로 전년 대비 14.3% 성장하였으며, 공공데이터 개방 건수는 55,561건(‘21.3)으로 전년 대비 63.4% 증가하여 데이터경제 활성화를 위한 기반을 제공하고 있다.

[자료=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자료=과학기술정보통신부]

 

네트워크 : N

사물인터넷(IoT) 서비스 가입수는 3,098만개로(‘21.6월) 전년 대비 18.8% 증가하였고, 인터넷동영상서비스(OTT) 이용률은 ’19년 52.0%에서 ‘20년 66.3%로 14.3%p 늘어나 정보통신기술(ICT)기술 발달과 코로나 19 이후 국민생활의 변화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자료=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자료=과학기술정보통신부]

 

인공지능 : A

인공지능 분야 성과 확산 추진 등에 따라 인공지능 산업 매출액은 6,895억원(‘20(E))으로 전년 대비 16.3% 성장하였고, 보다 고도화된 인공지능 개발을 위한 인공지능 학습용 데이터 활용 횟수도 전년대비 153.4% 늘어난 96,826회를 기록(’21년 8월 기준, 누적)했다.

[자료=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자료=과학기술정보통신부]

 

■디지털 전환기 유망산업의 성장

4차 산업혁명 디지털 대(大)전환 과정에서 인터넷기반자원공유(클라우드), 가상증강현실(VR/AR) 등 혁신성장을 주도할 미래 유망산업이 부각되고 있다.

클라우드

디지털 경쟁력의 마중물인 클라우드 산업 매출액은 3조 3천억원(‘19년 기준)으로 전년 대비 13.8% 성장하였고, 개인의 클라우드 이용률은 ‘19년 30.8%에서 ’20년 35.3%로 4.5%p 증가하여 클라우드 활용이 보다 범용화되고 있음을 보여준다.

[자료=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자료=과학기술정보통신부]

 

가상증강현실 : VR/AR

가상증강현실(VR/AR)산업의 매출액(‘20년(E) 8,032억원, 전년대비 6.8%↑)과 참여 종사자(’19년 5,940명, 전년대비 10.6%↑) 모두 성장세를 기록, 확장가상세계(메타버스)의 부각과 더불어 가상증강현실(VR/AR)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으며 이에 따른 산업 규모도 점차 확장되는 추세이다.

[자료=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자료=과학기술정보통신부]

 

■디지털 혁신 성과 확산

데이터‧네트워크‧인공지능(D.N.A.) 분야의 확산과 유망산업의 등장은 경제 전반에 걸쳐 활발한 디지털 혁신의 기반이 되고 있으며, 국민의 삶에 체감이 되는 가시적 성과도 뚜렷해지고 있다.

교육

2020년 기준 학생의 온라인교육 이용률(98.9%)은 전년대비 37.1%p 상승하여 코로나 19 이후 비대면의 일상화에 따른 온라인 교육의 활용도가 사회 전반에 걸쳐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

[자료=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자료=과학기술정보통신부]

 

디지털격차

일반국민 대비 취약계층 디지털 정보화 수준은 72.7%(’20)으로 전년 대비 2.8%p 상승하여, 디지털격차가 완화되는 추세로 나타나고 있다.

금융

인터넷 전문은행의 성장, 간편결제 서비스의 보편화는 금융기술(핀테크)로 대표되는 정보통신기술(ICT) 기반 금융산업의 혁신을 보여준다.

인터넷 전문은행 계좌 수는 3,103만개(’21.3월 기준, 전년 대비 29.3% ↑), 고객 수는 1,807만명(전년 대비 36.2%↑)으로 모두 증가했다.

[자료=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자료=과학기술정보통신부]

 

간편결제‧간편송금서비스 이용실적(일평균)은 8,057억원(‘20년 기준)으로 전년 대비 46.0% 대폭 증가했다.

정부

전세계 디지털 전환 도래에 발맞추어 정부에서도 공공분야의 디지털 전환을 선도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자료=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자료=과학기술정보통신부]

 

국민의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제공되는 전자정부서비스의 이용률은 88.9%(‘20)로 전년 대비 1.3%p 상승하였고, 지속적인 디지털정부 추진을 통해 디지털정부 종합지수 1위(’20, OECD), 디지털경쟁력 지수 8위(’20, IMD) 등 유의미한 성과를 달성했다.

이동체

정보통신기술 기반 산업의 새로운 성장 전환국면(모멘텀)인 무인기(드론)의 기체 신고대수는 26,035대(‘21.6)로 전년 대비 96.7% 증가하였고, 자율주행자동차 대수 또한 136대(’21.3)로 전년 대비 46.2% 증가하여 정보통신기술에 기반한 이동수단의 혁신이 뚜렷해지고 있다.

[자료=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자료=과학기술정보통신부]

 

의료

의료기관 간 진료정보 전자교류 참여병원 수(누적)는 6,497개소(’21.3)로 전년 대비 49.7% 증가함에 따라, 의료기관 간 환자의 진료정보 교류가 확대되어 환자의 편의성을 높이고 있다.

시티/교통

국민의 삶의 질을 높이는 데 이바지할 주요 국도 디지털도로망(ITS)도 ‘21.12월까지 2,170km 추가 구축할 계획이다.

제조

제조업의 디지털 혁신을 선도하는 지능형공장 수는 19,799개(’20.12월 기준)로 전년 대비 56.4% 증가했다.

[자료=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자료=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과기정통부 조경식 차관은 “코로나 위기를 극복하고 새로운 성장 전환국면을 만드는데 디지털 전환의 중요성이 더욱 높아지고 있다”고 밝히며, “4차 산업혁명 추진을 통해 디지털 혁신을 성공적으로 달성할 수 있도록 국민 여러분의 지속적인 관심과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1
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