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청년 스타트업 15인, 美 포브스지 ‘2021 아시아 30세 이하 리더’ 선정
한국청년 스타트업 15인, 美 포브스지 ‘2021 아시아 30세 이하 리더’ 선정
  • 강나리 기자
  • heonjukk@naver.com
  • 승인 2021.04.21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두 중소벤처기업부 창업지원프로그램 참여, 창업초기 사업화 지원, 멘토링 받아

우리나라가 키운 청년 스타트업 CEO 15인이 미국 경제전문지 포브스지가 선정하는 ‘2021 아시아 30세 이하 리더’에 포함되었다. 중소벤처기업부(장관 권칠승, 이하 중기부)는 지난 20일(현지시간 19일)발표된 포브스지 선정 결과를 전했다.

지난 20일(현지시간 19일) 미국 경제전문지 포브스가 선정한 '2021 아시아 30세 이하 리더'에 포함된 청년 스타트업 이상민(23)대표가 개발한 실외자율주행 로봇. [사진=중소벤처기업부]
지난 20일(현지시간 19일) 미국 경제전문지 포브스가 선정한 '2021 아시아 30세 이하 리더'에 포함된 청년 스타트업 이상민(23)대표가 개발한 실외자율주행 로봇. [사진=중소벤처기업부]

이번에 선정된 청년 스타트업 모두 중기부 창업지원프로그램에 참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를 통해 정부의 창업지원 정책이 청년 스타트업 성장에 큰 기여를 한 것으로 평가 받았다.

포브스는 매년 미국, 캐나다, 아시아, 유럽, 아프리카 등 지역별로 금융, 벤처캐피탈, 소비자 기술, 기업 기술, 예술 등 10개 분야의 30세 이하 청년 리더를 분야별로 선정 발표한다. 아시아는 분야별 30명씩 총 300인이 선정되는데 이번에 ‘아시아 30세 이하 리더’에 우리나라는 총 23인이 선정되었고, 그 중 스타트업 대표는 15명이다.

청년 스타트업 15개 사는 팁스(민관공동창업자발굴육성), 예비․초기창업패키지, 창업기업지원서비스바우처 사업 등 중기부 창업지원사업에 참여해 창업 초기 사업화 지원과 멘토링을 지원받았다.

올해 선정자는 예년과 달리 신재생에너지, 로봇 등 빅데이터, 인공지능 외 다양한 분야의 청년 스타트업 등이 선정된 것으로 나타났다. 사례로 황태일(28) 글로랑 대표는 키즈교육 및 유학 플랫폼, 에듀테크, 이상민(23) 뉴빌리티 대표는 실외 자율주행 로봇, 최훈민(25) 테이블매니저 대표는 레스토랑 예약 및 고객관리 솔루션으로 선정되었다.

중소벤처기업부 권칠승 장관은 “연초 우리 스타트업들이 ‘국제전자제품박람회(CES) 혁신상’을 다수 수상했고, 이번 발표를 통해 우리 청년 스타트업들의 우수한 성과가 해외에서도 인정받고 있음을 다시 한번 확인했다.”며 “앞으로 청년들의 현장 목소리를 반영해 더 많은 청년들이 창업에 도전하고 세계로 뻗어나가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0
0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