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오토에버, ‘취약계층을 위한 앱 개발 콘테스트’ 최종 앱 제작 발표회 개최
현대오토에버, ‘취약계층을 위한 앱 개발 콘테스트’ 최종 앱 제작 발표회 개최
  • 정유철 기자
  • npns@naver.com
  • 승인 2021.02.27 22: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 4월부터 대학생 129개팀 참여 결실맺어
콘테스트 통해 제작한 앱 10개 공개 무료 이용 가능

현대오토에버(대표 오일석)가 2월 24일 배리어프리 앱 개발 제작 완료 발표회를 개최했다. 현대오토에버 대표이사상을 수상한 안드즈미 팀은 '큐즈미' 앱을 개발했다.

배리어프리 앱 개발 콘테스트는 2020년 4월 시작해 아이디어 공모, 개발 교육, 제작 지원 등 10개월간의 대장정을 마쳤으며, 사회적 취약계층을 위한 대학생들의 참신한 아이디어들은 개발 교육과 전문가 멘토링을 거쳐 최종 10개 앱으로 구현됐다. 이 과정에는 현대오토에버 ICT 전문가들이 지원했다.

현대오토에버가 2월 24일 배리어프리 앱 개발 제작 완료 발표회를 개최했다. [사진제공=현대오토에버]
현대오토에버가 2월 24일 배리어프리 앱 개발 제작 완료 발표회를 개최했다. [사진제공=현대오토에버]

 

이번 콘테스트에서 현대오토에버 대표이사상을 수상한 안드즈미 팀이 개발한 '쥬크미' 앱은 발달장애인의 의사소통과 자립 능력 향상을 지원한다.  이외 시각장애인을 위한 스포츠 쇼다운 앱, 결혼 이민자를 위한 가정폭력 피해 신고 및 후속 조치 앱이 개발됐다. 개발된 배리어프리 앱은 구글 플레이스토어와 앱스토어에 등록됐으며 누구나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현대오토에버 강동식 상무는 “함께 살아가는 삶을 위한 대학생들의 열정에 감동했으며, 현대오토에버는 인간 중심의 스마트 모빌리티 세상을 만드는 일에 더 노력하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한편 그린라이트는 현대오토에버 지원을 받아 배리어프리 앱 개발 콘테스트를 4년째 운영하고 있다.

 현대오토에버는 2021년에도 사회적 취약계층을 위한 배리어프리 앱 개발 콘테스트를 개최할 계획이며, 올해 발표한 여러 앱의 성장지원도 실시할 예정이다. 현대오토베어 배리어프리 앱 개발 콘테스트는 올해 5년째 접어들며 지난 4년간 사회적 취약계층을 위한 33개 앱을 제작했다.
 

0
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